통도사 방장 성파스님, 옻칠민화 특별전 개막
통도사 방장 성파스님, 옻칠민화 특별전 개막
  • 하성미 기자
  • 승인 2020.06.01 2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29일, 100여 작품 선보여
“민화는 한국화로 불려야 해”

영축총림 통도사 방장 성파 스님의 옻칠민화 작품 전시가 막을 올렸다.

통도사(주지 현문)529일 경내 성보박물관 앞마당에서 통도사 옻칠민화 특별전 개막식을 개최했다.

통도사 옻칠 민화 특별전은 방장 성파 스님의 작품 100여 점을 전시하고 있으며 금강산도’, ‘일월오봉도’, ‘연화도’, ‘책가도’, ‘문자도’, ‘화조도등 다양한 민화를 선보인다. 엄선된 100여 작품은 스님이 평소 제작해 온 500여 작품 가운데 특별 선별한 작품으로 관심을 끈다.

개막식에는 방장 성파 스님과 주지 현문 스님을 비롯해 김일권 양산시장 등 지역내빈과 문화 인사들이 참여해 축하했다.

성파 스님은 민화는 세계 어느 곳에서도 없는 장르이며 독특한 세계이다. 일본에서 명명한 민화라고 부르지 말고 한국 미술을 대표 할 수 있는 한국화로 새롭게 불려야 한다불교는 한국전통 미술에 영향을 주었고 통도사 곳곳에서도 그 근거를 찾아 볼 수 있다고 강조했다.

통도사 주지 현문 스님은 코로나 19로 인해 힘들어하는 우리 대중들을 위로 하듯 민중의 마음과 해학을 담은 성파스님의 작품은 치유가 되고 용기를 준다힘든 시기에 함께 힘을 얻고 상생과 공생의 길로 나아가자고 당부했다.

한편, 전시회는 628일까지 한 달 동안 성보박물관 1~2층에서 진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주간베스트2020 7/3 ~ 7/9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원빈스님의 금강경에 물들다 원빈스님 이층버스
2 요가디피카 (아헹가요가1) 육체의 한계를 넘어 아헹가
현천스님
선요가
3 성자와 범부가 함께 읽는 금강경 김원수 청우당
4 낡은 옷을 벗어라 : 법정스님 미출간 원고 68편 수록 법정스님 불교신문사
5 붓다 중도로 살다 : 깨달음은 지금 여기 삶이 되어야 한다 도법스님 불광출판사
6 종이칼 : 천년의 밤길에서 일상을 사유하다 법념스님 민족사
7 티베트 사자의 서 빠드마쌈바와 / 중암스님 불광출판사
8 우주의 중심 : 카일라스 김규현 / 이상원 마음여행
9 약사경 현담스님
10 반야심경 통석 왕은양 / 오중철 비움과소통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