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현대불교
상단여백
기사 (전체 1건)
‘自燈明 法燈明’, 당신이 곧 부처이니…
법 아래 평등하다는 것붓다는 병고를 참고 견디면서 겨우 원기를 회복할 수가 있었다. 그때 아난다(아난)는 이 스승에게 절을 한 다음, ...
(마츠다니 후미오 저, 정병조 前금강대 총장 편역)  |  2015-07-03 15:43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