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기네스북 등재된 ‘달마 차크라’
인도 기네스북 등재된 ‘달마 차크라’
  • 박정현 객원기자
  • 승인 2020.03.23 11:2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대 조형물, 직경 9.2m·무게 약 6톤 규모
인도판 기네스북인 ‘림카 북 오브 레코드’에 등재된 하야나주 토프라 칼란 마을의 달마 차크라. 사진출처=트리뷴인디아
인도판 기네스북인 ‘림카 북 오브 레코드’에 등재된 하야나주 토프라 칼란 마을의 달마 차크라. 사진출처=트리뷴인디아

인도 하야나주() 야무나나가르 지역 토프라 칼란(Topra Kalan) 마을에 설치된 달마 차크라(법륜·法輪)’가 인도판 기네스북인 림카 북 오브 레코드(Limca Book of Records)’에 등재됐다. 인도 최대 규모의 달마 차크라 조형물로 인증된 것이다.

트리뷴인디아(the tribune india)의 지난 315일 보도에 따르면, 이 달마 차크라는 직경 약 9.2m에 무게 약 6톤 규모다. 바퀴살은 무려 20개로 구성됐다. 일반 불상과 마찬가지로, 불교에서 영적 의미를 가지는 황금색으로 칠해졌다.

해당 매체는 “NGO 단체인 불교포럼(Buddhist Forum)에 의해 지어진 이 조형물은 건축 기간만 240여 일이 걸렸다. 지난해 비로소 완성됐다아쇼카 천황 시대 당시 하리아나(Haryana)()의 문화를 엿볼 수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이 조형물은 인도의 잃어버린 불교 유산을 되살리기 위한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건축됐다. 불교포럼의 사무총장이자 영화 제작자인 시다르타 가우리(Sidhartha Gauri)는 인도 고대 제국이었던 마우리아 왕조 시대 마을에 아쇼카 칙령 공원을 조성할 계획을 세웠다. 이 조형물은 공원 조성 계획의 일부인 것이다. 이로 인해 달마 차크라는 지역에서 아쇼카 차크라로도 불린다.

시다르타 가우리는 현재 토프라 칼란 마을은 고대 마우리아 왕조 시대의 중심지 위에 세워졌다. 도자기 등 당시 유물을 쉽게 발견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다르샨 랄 재인(Darshan Lal Jain) 불교포럼 회장은 몇 년 전까지만 해도 토프라 칼란 마을은 정돈되지 않은 마을이었다이번 림카북 등재를 계기로 문화유산 지역으로 발전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전륜을 2020-03-24 16:17:03
법계 전륜을 영적인 귀신이야기로폄하하다니 전륜법계의 깨달음의 상징을 모르는가!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주간베스트2020 4/3 ~ 4/9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낡은 옷을 벗어라 법정스님 불교신문사
2 요가 디피카 현천스님 선요가
3 부처님 생애
(만화 불교 이야기 1)
김정빈
최병용
솔바람
4 사성제 : 괴로움과 괴로움의 소멸 일묵스님 불광출판사
5 삼세인과경 팔관재경 묘장 중도기획
6 지금 이대로 좋다 법륜스님 정토출판
7 천태소지관 천태지자 윤현로 운주사
8 초기 불교 이해 각묵스님 초기불전연구원
9 금강계 만다라 삼십칠존 이야기 김영덕
최욱상
해조음
10 우리는 늘 바라는 대로 이루고 있다 : 선지식의 크신 사랑 김원수 청우당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