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얀마 불교미술 국내 첫 전시
미얀마 불교미술 국내 첫 전시
  • 박재완 기자
  • 승인 2019.12.02 0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博 ‘미얀마의 불교미술’ 展
11월 19일~2020년 1월 12일

미얀마 불교미술품 엄선 110여 점
‘석조 항마촉지인 불상’ 최초 반출
역사·문화·전통불교미술 한자리

 

미얀마의 불교미술을 처음 소개하는 전시가 열린다. 부산박물관(관장 송의정)은 오는 11월 19일부터 2020년 1월 12일까지 2019년 국제교류전 ‘미얀마의 불교미술’을 개최한다. 부산박물관 개관 41주년과 한ㆍ아세안 특별정상회의 및 한ㆍ메콩 정상회의 부산 개최를 기념하여 열리는 이번 전시는 아세안 10개국 중 대표적 불교국가인 미얀마의 엄선된 불교미술품 110여 점을 국내 최초로 일반에 선보인다.

미얀마 불교는 5세기에 인도와 스리랑카로부터 미얀마 남부 몬족들에게 전래된 상좌부불교로 11세기 바간 왕조 당시 미얀마 전역으로 전파됐다. 불교미술 역시 인도의 영향을 많이 받았고 바간 왕조 때 활발했다. 바간 사원의 티베트풍 벽화 등에 미얀마 미술이 잘 드러나 있다.

부산박물관은 이번 전시를 위해 지난 2017년부터 미얀마 현지 박물관의 자료를 조사하고, 미얀마 종교문화부 고고학국립박물관과의 긴밀한 협의를 이어왔다. 이에 미얀마 국립박물관 4개 (양곤·네피도·바간·스리 크세트라) 처와 국립중앙박물관 소장 불교 유물 110여 점을 전시하게 됐다.

이번 전시는 국내에 미얀마의 불교미술을 처음으로 선보이는 전시인 만큼 불교미술을 통해 미얀마의 역사와 문화를 통사적으로 살펴볼 수 있다.

△1장 ‘에야와디강의 여명, 쀼와 몬’에서는 미얀마의 선주민인 쀼족과 몬족의 불교유적과 유물을 통해 미얀마 불교문화의 원형을 조명해 본다.

△2장 ‘공덕의 평원, 바간’에서는 최초의 통일왕조인 바간 왕조의 상좌부불교의 수용과 발전상을 소개하고, 이 시기에 화려하게 꽃피운 불교미술을 살펴본다.

△3장 ‘분열과 통일, 생성과 소멸의 시간’에서는 왕조의 분열과 소멸, 통일을 거치면서 다양하게 변화하는 불교문화의 모습을 다루었다.

△4장 ‘일상속의 불교’에서는 마지막 불교 왕국 꼰바웅의 불교미술과 미얀마인의 일상 속에 꽃 피운 불교문화에 대해 소개한다.

주요 전시유물은 미얀마 초기불교 문화의 존재를 확인해 주는 스리 크세트라 유적 출토 ‘은화’, ‘봉헌판’을 비롯해서 ‘붓다의 탄생’, ‘싯다르타의 삭발’, ‘고행하는 붓다’, ‘도리천에서 내려오는 붓다’ 등 부처의 팔상을 표현한 단독 조각상과 ‘보살상’, ‘범천상’, ‘낫’ 등 미얀마 불교의 다양성과 문화혼성(文化混成)을 보여주는 유물도 같이 전시된다. 특히 부처의 일대기를 보여주는 팔상 장면을 담은 단독조각상의 경우 우리나라를 비롯한 동북아시아 불교미술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도상이어서 주목을 끌고 있다.

이번 전시는 우리나라에서 지금까지 제대로 소개된 적이 없는 미얀마의 역사와 문화, 전통불교미술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기회다. 특히 미얀마에서 해외로 처음 반출되는 네피도 국립박물관 소장 ‘석조 항마촉지인 불상’을 비롯하여 미얀마 문화의 정수라 할 수 있는 불교미술을 대규모로 선보이는 전시로 일반 관람객뿐만 아니라 학계에도 큰 반향을 일으킬 것으로 전망된다.

개막식은 오는 11월 18일 오후 4시 부산박물관 부산관 1층 로비에서 개최되며 개막식에는 부산시 및 시의회 관계자를 비롯한 문화계 및 학계 인사, 각국 영사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전시 개막식에 앞서 부산박물관 대강당에서는 특별초청 강연회도 진행된다. 식전공연으로 미얀마 전통문화 공연도 선보일 예정이다. 12월 13일에는 서강대학교 동아연구소와 공동주최로 ‘미얀마의 불교미술’을 주제로 한 학술심포지엄도 예정되어 있어 관련 전문가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싯다르타의 삭발, 바간시대,11~12세기,바간고고학박물관
싯다르타의 삭발, 바간시대,11~12세기,바간고고학박물관
붓다의 첫 설법, 바간시대,11~13세기,바간고고학박물관
붓다의 첫 설법, 바간시대,11~13세기,바간고고학박물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금주의 베스트 불서 11/29 ~ 12/5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낡은 옷을 벗어라 법정스님 불교신문사
2 지금 이대로 좋다 법륜스님 정토출판
3 다만 그윽한 마음을 내라 (대행스님 법어집) 대행스님 한마음선원
4 우리는 늘 바라는 대로
이루고 있다
김원수 청우당
5 요가 디피카 B.K.S.아헹가/현천스님 선요가
6 느낌, 축복인가 수렁인가 (밝은 사람들 총서 14) 권석만 외 4인 운주사
7 당신의 마음에
답을 드립니다
(목종스님 상담에세이)
목종스님 담앤북스
8 아침이 힘든 당신에게
(홍파 스님이 보내는 짧은 편지)
홍파스님 모과나무
9 틱낫한 불교 틱낫한/권선아 불광출판사
10 역설과 중관논리
(반논리학의 탄생)
김성철 오타쿠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