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 서암정사 회주 원응 스님 원적
함양 서암정사 회주 원응 스님 원적
  • 하성미 기자
  • 승인 2018.08.17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 15일 법납 66세로…영결식 19일 석암문도장으로 엄수

 

경남 함양 서암정사 회주 원응 스님이 815일 세수 84, 법랍 66세로 열반에 들었다. 원응 스님의 영결식과 다비식은 819일 오전10시 서암정사에서 석암문도장으로 봉행된다.

원응 스님은 부산 선암사에서 석암 스님을 은사로 출가해 전국의 제방에서 참선공부에 매진했으며 1961년 지리산 벽송사에서 도량을 중창하고 1985년 서암정사를 창건했다.

원응 스님은 1985년 서암정사를 건립하면서 <대방광불화엄경> 80권본을 금니로 사경하겠다는 서원을 세웠으며 금니로 사경하기 전, 먹으로 <금강경>120, <대방광불화엄경> 80권본을 사경했다.

스님은 사경할 때의 그 마음이 바로 화두 드는 그 경계와 다를 바가 없음을 강조하며 사경통선(寫經通禪)을 널리 알렸으며 화엄경 금니사경 전시회를 한국과 대만에서 여러 차례 열었다.

원응 스님은 밝고 밝은 신령한 근원의 본체는 고요하며 머무는 바가 없도다. 자체는 형색도 없으니 인연 따라 온갖 것을 알 뿐이니라라는 열반송을 남겼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