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회의원 8인, 수불 스님에게 공개질의
종회의원 8인, 수불 스님에게 공개질의
  • 신성민 기자
  • 승인 2017.10.08 18:29
  • 댓글 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 성주사 폭력 접수 시도 및 표절 문제 거론
수불 스님 측 “음해성 의혹 제기… 종책 말하자”

조계종 중앙종회의원 8명이 제35대 총무원장 후보인 수불 스님에게 창원 성주사 문제와 신문 연재 표절에 대해 공개 질의했다.

계종 중앙종회의원 만당, 법원(22교구), 원명, 진각, 정덕, 제민, 종민, 태효 스님은 10월 8일 공개 질의서를 통해 사찰 폭력 접수 시도와 신도 동원, 신문 연재 표절에 대한 사실을 해명할 것을 요구했다.

이들 스님들은 “수불스님은 2014년 범어사 주지 재임 당시 창원 성주사를 안국선원 신도 등을 동원하여 폭력적으로 접수하려다 종단 내외의 큰 파장을 불러온 바 있다”며 “당시 수불 스님은 성주사를 인계받는다는 명목으로 스님 수 십 명과 안국선원 신도 500여명을 동원해 성주사 진입을 시도했고 성주사측 신도들과 물리적 충돌을 일으켰다”고 비판했다.

이어 “이후 악화된 여론 탓인지 수불 스님은 서해문도회와 대화를 시도해 성주사 문제는 일단락됐지만 수불 스님의 무리하고 미숙한 종무행정과 폭력 참사는 아직까지 종단의 아픔으로 남아있다”면서 “사찰의 신도를 현장에 내몰아 말사 신도와 갈등을 부추기는 행위는 종단 지도자의 자질을 의심케 하는 대목이다. 당시 상황과 의혹에 대해 소상히 밝혀달라”고 요구했다.

수불 스님이 종단 기관지에 2006년 1월부터 12월까지 연재한 ‘육조단경 선해’에 대해서는 표절 의혹을 제기했다.

이들 종회의원 스님들은 “당시 수불 스님이 연재한 이 연재물이 불광출판사에서 발행한 광덕스님 역주 <육조단경>을 무단으로 인용한 의혹이 제기됐고, 결국 불광출판사로부터 2007년 3월 표절 지적과 함께 공개사과 요청, 불교신문 인터넷 판에서의 삭제 등의 요구로 이어졌다”면서 “종단 내외 논란이 가중되자 불교신문사는 2007년 4월 25일자 6면에 표절사실을 인정했지만, 이후 연재물이 수불 스님이 직접 쓴 것이 아니라 기자가 대필했다는 논쟁까지 제기됐다”고 지적했다.

이어  “2006년 불교신문 연재물 ‘육조단경 선해(禪解)’ 집필 당시 제기된 표절 의혹 진실은 무엇인가”라고 물으며 “제35대 총무원장 후보로서 사회적으로 금기시되고 있는 표절과 대필에 대해 정확한 입장을 밝혀달라”고 요구했다.

이 같은 사실에 대해 수불 스님 측은 “답변할 필요성을 못 느낀다”고 일축했다. 수불 스님 선대위는 본지와의 전화 통화에서 “더 이상 답변할 필요성과 가치를 느끼지 못한다. 트집과 음해로 종단 선거를 더 이상 지저분하게 이전투구로 끌고 가지 말라. 종책으로만 이야기 하자”고 입장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8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총무원장 선거인단 스님분들께 2017-10-09 15:46:04
최근 300만 불자가 감소했다고 합니다
그리고 요즘 절에다니는 신도분들의
90%이상은 나이드신 보살님입니다

이렇게 10년만 지나도 신도수는
노보살님들은 건강문제로
그외 신도들은 절에대한 가치부족으로 절반
이상 아니 그이상 줄게되어있습니다

과연 그때가되면 줄어든 신도수로
절의 재정은 심각하게 영향을받게됩니다
그러면 스님들의 노후가 어떻게되겠습니까?

이번 선거야말로 중차대한 기로에 서있는
불교중흥의 시발점이 되어야합니다

보다 젊은세대가 불교의 정신적가치에
눈을 뜰수있도록

포교의 선장들이 나설수있도록
길을 열어 주셔야합니다

미현 2017-10-09 11:13:29
수십년 나 서울대출신이요
나 수덕사방장이요 하며
신도들 앞에서
거들먹거리고 다녔다는겁니까!
대한민국 불자 전체를 물렁탱이 호구로 본것이었지 ?
중으로서 직무유기 아닙니까!
부끄러운 줄 알아야지!

원로스님 2017-10-09 10:09:57
한국의 원로 스님들에게 고함 !!!
당신들은 빳빳하게 풀먹인 장삼 날세워 차려 입고 상좌들의 온갖 수발과 등 따스하고 폼나는 자리와
대중들의 달콤한 떠받들음만을 찾아 누리고 계십니다.
평생을 불자들이 바쳐드린 공양에 의지하고 오늘날 큰 스님에 이르르셨다면
중생들에게 진리와 정의에 도달하는 길을 단 한 발자욱이라도 좁혀주는 지름길을
남겨주시려는 회향을 하셔야 된다고 생각합니다.

북한에서나 있을법한 엉터리 제도로서 총무원장 선거를 치루고 있는데도
원로 스님 어느 누구도 나서 일침을 주는 쓴소리 한마디가 없으십니다.
너무하십니다

최악의선거 2017-10-09 09:59:37
이번 선거는 과거 군사독제의 체육관 선거와 하나도 다르지 않은 선거임을 대한민국의 선거단에 계신 스님들은 물론 불자들은 모두 잘 알고 있습니다.
자승일당의 지난 임기동안의 그 엄청난 전행 이번 선거를 통해 엄벌하고
반드시 밝혀 처벌해서 정의를 바로 세워야 우리 불교의 미래가 세워집니다.

어떻게 자유 민주주의 국가에서 이와같은 엉터리 선거가 있단 말입니까 ??
독제 북한의 수령선출과 뭐가 다릅니까 ??

훗날 후손들에게 정말 부끄러운 선거로 남을것입니다.
오죽하면 이 선거는 부처님이 나오셔도 자승을 이기지 못할것이라 할까요 ?

윤검사 2017-10-09 08:45:07
이게 선거냐
짜고치는 고스톱이지
도박판 제공해서 고발도
당했으면서 그 버릇
못버리고 선거까지 개입하는구나
검찰 머하냐 구속수사 안하고!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