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깨달음의 불사 이룰때까지 정진 할 것”
“깨달음의 불사 이룰때까지 정진 할 것”
  • 노덕현 기자
  • 승인 2015.03.05 15:21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봉은사, 5일 금강경 독송 3년 정진 입재

“여기 모인 동참대중은 대정진기도의 등불을 널리 전해 거룩한 깨달음의 불사가 끝없이 펼쳐지도록 하겠나이다. 이 서원이 어둠속에 헤매이던 모든 생명의 빛이 되고 무상의 불도를 이룰때까지 삶을 이끌어가는 길잡이가 되게 하소서.”

민병련 봉은사 신도회 사무총장의 발원문 선창과 함께 봉은사 앞마당에 모인 3000여 불자들은 한 목소리로 답했다.

봉은사(주지 원학)는 3월 5일 금강경 독송 3년 대정진에 입재했다. 봉은사는 매달 음력 보름 오후 1시부터 산문을 걸어닫고 ‘금강경’ 3독을 진행한다. 또 동참불자들은 기도기간 가정에서 매일 3독씩 총 3000독을 하게 된다.

봉은사 주지 원학 스님은 입재사에서 “해인사에서 출가 당시 법문 내용을 알지도 못하면서 암송만 했지만, 이제는 금강경을 읽으면 읽을 수록 그 내용이 마음에 와닿는다”며 “그 이유는 우리의 삶 속에서 그 내용이 지혜의 길잡이 역할을 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스님은 이어 “최근 우리 사회는 다양한 삶의 계층이 있어 갈등이 높아지고 있다. 또 이 갈등 속에 자신들의 주장이 관철되지 않으면 극단적인 방법을 쓰고 있다. 미국대사를 칼로 찔러 부상을 입힌 것이 단적인 예”라고 말했다.

스님은 “3독을 하다보면 경전의 지혜가 자연스럽게 깨달아 질 때가 온다”며 “금강경의 지혜가 이 사회의 어려움을 극복하는 방안이 되길 바라는 마음에서 이번 기도에 들어가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봉은사는 금강경 독송 3년 대정진기도를 상시접수한다. 가입비 10만원으로 매월 2만 원씩 동참금을 접수를 받는다. 동참자에게는 기도책 등이 제공된다. 기도는 입재 이후 매달 오후 1시 진행된다. (02)3218-480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시부지기 2015-05-02 19:48:37
존재의 원리도 방법도 모르면서 독송을 천년을 한들 무슨 소용과 의미가 있는가?
알고보니 한국 돌중들 처죽일 놈이더라!!!!!!!!!!!!!!11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주간베스트2020 7/3 ~ 7/9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원빈스님의 금강경에 물들다 원빈스님 이층버스
2 요가디피카 (아헹가요가1) 육체의 한계를 넘어 아헹가
현천스님
선요가
3 성자와 범부가 함께 읽는 금강경 김원수 청우당
4 낡은 옷을 벗어라 : 법정스님 미출간 원고 68편 수록 법정스님 불교신문사
5 붓다 중도로 살다 : 깨달음은 지금 여기 삶이 되어야 한다 도법스님 불광출판사
6 종이칼 : 천년의 밤길에서 일상을 사유하다 법념스님 민족사
7 티베트 사자의 서 빠드마쌈바와 / 중암스님 불광출판사
8 우주의 중심 : 카일라스 김규현 / 이상원 마음여행
9 약사경 현담스님
10 반야심경 통석 왕은양 / 오중철 비움과소통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