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충사, 제554회 호국대성 사명대사 추계향사
표충사, 제554회 호국대성 사명대사 추계향사
  • 성낙두 경남지사장
  • 승인 2020.10.21 2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표충사는 10월21일 경내 성보박물관 앞 특설무대에서 ‘제554회 호국대성 사명대사 추계향사를 개최했다.
표충사는 10월21일 경내 성보박물관 앞 특설무대에서 ‘제554회 호국대성 사명대사 추계향사를 개최했다.

호국성지 표충사가 사명대사 추계향사를 봉행하며 코로나 19 소멸과 국민의 건강과 행복을 기원했다.

표충사(주지 진각)1021일 경내 성보박물관 앞 특설무대에서 554회 호국대성 사명대사 추계향사를 개최했다.

향사에는 통도사 전 주지 원산 스님, 표충사 전 주지 청운 스님, 표충사 주지 진각 스님, 울산 월봉사 주지 보화 스님 등 사부대중 150여명이 동참했다.

추계향사는 개회사 명종5삼귀의례 및 반야심경 헌향 헌다 종사영반 헌화 추모사 주지스님 인사말 공지사항 사홍서원 순으로 진행됐다.

표충사 주지 진각 스님이 인사말을 전하고 있다.
표충사 주지 진각 스님이 인사말을 전하고 있다.

주지 진각 스님은 재약산 붉은 단풍이 마치 호국대성 사명대사의 뜨거운 마음을 그대로 표현하는 듯하다어느 때 보다 어려운 현재 사명대사의 호국정신과 불교의 대자비심을 기리는 제554회 추계향사를 봉행하게 됐다고 인사했다.

아울러 이 날 행사는 주지 진각 스님 주지 취임 후 처음으로 맞는 공식 행사이다. 스님은 주지 취임사를 더해 대중에게 인사말을 전했다.

진각 스님은 소납이 주지로 취임 후 태풍이 사찰을 덮쳐 큰 피해를 입었었다막대한 피해가 발생 했지만 이는 곧 이 도량을 더 일신시키란 뜻으로 받아들이고 임기 동안 호국성지 다운 최고의 도량으로 이끌 것이다고 의지를 전했다.

통도사 전 주지 원산 스님이 추모사를 하고 있다.
통도사 전 주지 원산 스님이 추모사를 하고 있다.

통도사 전 주지 원산 스님은 추모사에서 사명대사는 우리 후손들에게 영원한 귀의처가 되고 있다사명대사의 호국정신을 본 받아 남북이 하루 속히 하나가 되고 온 세계가 불국토가 되길 바란다고 발원했다.

표충사 전 주지 청운 스님이 추모사를 하고 있다.
표충사 전 주지 청운 스님이 추모사를 하고 있다.

청운 스님은 추모사에서 코로나로 어려운 시기에 많은 스님들과 대중들이 함께 동참해 추모하고 국난 극복을 위해 마음을 모아 주셔서 감사한다주지 진각 스님이 취임 후 큰 태풍으로 어려움이 있었지만 발돋움 하려는 노력과 의지에 박수를 보낸다고 응원했다.

표충사 향사는 임진왜란 당시 나라를 구하는데 큰 공을 세운 서산, 사명, 기허 3대 대사의 충렬을 기리기 위해 영조20(1744) 왕명으로 시작된 국가제향이다. 불교의례와 유교의례가 복합된 향사는 코로나 19극복과 확진자들의 쾌차를 기원하고 국태민안 기원법회로 봉행하게 됐다. 향사는 매년 봄, 가을 두 차례 봉행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주간베스트2020년 11/13 ~ 2020년 11/19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요가디피카 (아헹가요가1) 육체의 한계를 넘어 아헹가 / 현천스님 선요가
2 제로 : 현실을 창조하는 마음 상태 천시아 젠북
3 낡은 옷을 벗어라 : 법정스님 미출간 원고 68편 수록 법정스님 불교신문사
4 능엄경 대의풀이 : 우주와 인생의 진리 근원을 밝힌 남회근 / 송찬문 마하연
5 원빈스님의 금강경에 물들다 원빈스님 이층버스
6 우리는 늘 바라는 대로 이루고 있다 : 선지식의 크신 사랑 김원수 바른법연구원
7 불교와 유교의 철학 논쟁사 : 중국과 한국에서의 배불론과 호불론 도웅스님 운주사
8 법정스님이 세상에 남긴 맑고 향기로운 이야기 법정스님 / 김계윤 불교신문사
9 초기불교입문 : 초기불교 그 핵심을 담다 각묵스님 초기불전연구원
10 적명을 말하다 : 선사들이 들려주는 수좌적명의 삶) 유철주 사유수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