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불교교육대, 국민 행복 위한 삼보일배
부산불교교육대, 국민 행복 위한 삼보일배
  • 하성미 기자
  • 승인 2019.04.15 1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13일, 부산 광복로 일대 ‘경제살리기 발원’
부산불교교육대학은 4월 13일 부산 중구 광복로 일대에서 ‘경제살리기 구국삼보일배 법회’를 봉행했다.
부산불교교육대학은 4월 13일 부산 중구 광복로 일대에서 ‘경제살리기 구국삼보일배 법회’를 봉행했다.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호국불교 정신을 계승하며 부산경제 살리기를 위한 삼보일배가 진행됐다.

부산불교교육대학(학장 범혜)413일 부산 중구 광복로 일대에서 경제살리기 구국삼보일배 법회를 봉행했다.

삼보일배는 학장 범혜 스님과 권혁란 총동창회장이 선두에서 석가모니불을 부르며 세발걸음 나아간 후 몸을 숙여 절을 했고 부산불교교육대학 재학생 및 시민 300여명도 뒤를 따르며 함께 기도하고 절을 올렸다. 오직 나라의 번영과 경제 발전을 통해 시민들이 행복하길 기원하는 행사였다.

학장 범혜 스님이 삼보일배 법회 취지를 설명하고 있다.
학장 범혜 스님이 삼보일배 법회 취지를 설명하고 있다.

학장 범혜 스님은 호국을 위한 불교의 역할은 역사 속에서 확인 된다라며 오직 중생의 행복을 생각하는 보살도가 호국의 기본정신이 되어 오늘 이 자리에 서있게 만들었다. 침체된 경제 속에 괴로워하는 사람이 없도록 모두 다함께 기도하는 시간이 되자고 당부했다.

권혁란 부산불교교육대학 총동창회장이 인사말을 통해 격려하고 있다.
권혁란 부산불교교육대학 총동창회장이 인사말을 통해 격려하고 있다.

권혁란 총동창회장은 호국불교 정신을 마음에 담고 침체된 나라의 경제 발전을 위해 모인 여러분이 자랑스럽다라며 오늘 간절히 기도하는 염원이 모두의 행복으로 돌아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경제살리기 구국 삼보일배는 개회법요식에 이어 삼보일배 거리행진, 예술문화행사 등으로 마무리 됐다.

부산불교교육대학은 1982년 개교해 38년 동안 16000여명이 졸업, 1200여명의 포교사와 100여명의 스님을 배출했다. 부산불교교육대학은 살기좋은 부산만들기 캠페인 일환으로 경제살기기 구국 삼보일배를 개최했으며 매년 자살과 교통사고 예방거리 캠페인, 자비연탄나눔 등 도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금주의 베스트 불서 11/29 ~ 12/5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낡은 옷을 벗어라 법정스님 불교신문사
2 지금 이대로 좋다 법륜스님 정토출판
3 다만 그윽한 마음을 내라 (대행스님 법어집) 대행스님 한마음선원
4 우리는 늘 바라는 대로
이루고 있다
김원수 청우당
5 요가 디피카 B.K.S.아헹가/현천스님 선요가
6 느낌, 축복인가 수렁인가 (밝은 사람들 총서 14) 권석만 외 4인 운주사
7 당신의 마음에
답을 드립니다
(목종스님 상담에세이)
목종스님 담앤북스
8 아침이 힘든 당신에게
(홍파 스님이 보내는 짧은 편지)
홍파스님 모과나무
9 틱낫한 불교 틱낫한/권선아 불광출판사
10 역설과 중관논리
(반논리학의 탄생)
김성철 오타쿠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