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정 스님 “종도 의견 수렴해 진퇴 여부 결정”
설정 스님 “종도 의견 수렴해 진퇴 여부 결정”
  • 신성민 기자
  • 승인 2018.07.27 15:30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 27일 총무원 4층 로비서 입장문 발표
조계종 총무원장 설정 스님이 7월 27일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4층 로비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자신의 입장을 밝히고 있다. 이 자리에서 스님은 종도들의 의견을 수렴해 자신의 진퇴여부를 결정하겠다는 입장을 표명했다.
조계종 총무원장 설정 스님이 7월 27일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4층 로비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자신의 입장을 밝히고 있다. 이 자리에서 스님은 종도들의 의견을 수렴해 자신의 진퇴여부를 결정하겠다는 입장을 표명했다.

조계종 총무원장 설정 스님이 현 종단 상황에 대한 사과와 함께 종도 의견을 수렴해 진퇴 여부를 결정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설정 스님은 7월 27일 오후 3시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4층 로비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입장문을 발표했다.

가장 먼저 설정 스님은 현 종단 상황에 대한 사과의 뜻을 밝혔다 스님은 “종단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현재 상황은 전적으로 저의 부덕에서 비롯된 것”이라며 “저와 관련된 일로 종도들과 국민들에게 실망과 염려를 끼친데 대해 진심어린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기억조차 가물가물한 오래전 일로 종단이 이렇게 혼란을 겪게 될 줄 생각지 못했고, 사실이 아니기에 금세 의심은 걷힐 것이라 기대했다”고 밝힌 설정 스님은 “많은 이들이 분노하고 좌절하는 모습에 한 사람의 수행자로서 많은 번민의 시간을 보내야 했다”고 그간의 상황을 알렸다.

그러면서 스님은 “종단의 현 상황은 갈등과 분규가 아닌 종헌종법 질서를 근간으로 해결해 나가야 한다”고 당부했다,

자신의 거취 문제 대해서는 종도들의 뜻을 따르겠다고 입장을 표명했다.

이에 대해 설정 스님은 “종정 예하와 원로의원·교구본사주지·중앙종회의원·전국비구니회 스님 등 종단 주요 구성원에게 현재 상황을 지혜롭게 극복하기 위한 뜻을 모아주신다면 그 뜻을 겸허히 받아들이겠다”면서 “조속한 시일 내에 종단의 안정과 화합을 위한 길을 진중히 모색해 진퇴 여부를 결정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기자회견에서 설정 스님은 준비해 온 원고를 읽었으며, 별도의 질문을 받지 않고 회견장에서 퇴장했다.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장 입장문

종단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현재의 상황은 전적으로 저의 부덕에서 비롯된 것이기에 무거운 책임감을 갖고 이 자리에 섰습니다. 이 자리를 빌어 저와 관련된 일로 종도들과 국민들에게 큰 실망과 염려를 끼쳐드린데 대하여 진심어린 사과의 말씀 드립니다.

기억조차 가물가물한 오래전 일로 종단이 이렇게까지 혼란을 겪게 될 줄은 생각지도 못했습니다. 사실이 아니기에 금세 의심은 걷힐 것이라 기대했고, 반드시 진실이 밝혀질 것으로 믿었습니다. 종단 구성원으로서 평생을 품고 살았던 수행종풍 진작과 종단발전을 위해 마지막으로 봉사할 수 있는 기회가 올 거라 믿었습니다.

그러나 사실여부를 떠나 종도들로부터, 국민들로부터의 신뢰가 갈수록 무너져 내리는 참담한 상황을 목도하였습니다. 많은 이들이 분노하고 좌절하는 모습에 한 사람의 수행자로서 큰 부담과 많은 번민의 시간을 보내야 했습니다.

종단운영의 근간인 종헌종법 질서는 반드시 존중되어야 합니다.
우리 종단은 내부의 자율적 운영체계인 종헌종법 질서가 존재합니다. 이는 종단운영의 근간이자 공동체 구성원들이 지켜야 할 최소한의 공동규범입니다.

종헌종법 질서를 부정하고, 갈등과 분규라는 과거의 방식으로 문제를 해결하려 한다면 우리 종단은 종도와 국민들로부터 신뢰를 잃어 회복불능의 상태가 될 것입니다. 그러하기에 반드시 종헌종법 질서를 근간으로 현재의 문제를 해결해 나가야 합니다.

종도들의 뜻을 겸허히 받아들이겠습니다.
종정예하와 원로의원스님들, 교구본사주지스님들, 그리고 중앙종회 의원스님들과 전국비구니회 스님 등 종단 주요 구성원 분들께서 현재의 상황을 지혜롭게 극복하기 위한 뜻을 모아주신다면 그 뜻을 겸허히 받아들이겠습니다. 조속한 시일 내에 종단의 안정과 화합을 위한 길을 진중히 모색하여 진퇴여부를 결정하겠습니다.

붓다의 가르침을 믿고 따르는 우리 모두는 새로운 희망의 길을 만들 수 있다는 자신감으로 서로가 서로에게 든든한 도반으로 함께 할 수 있길 간절히 기원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불기2562(2018)년 7월 27일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장 설 정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민수 2018-07-30 11:31:06
구호를 바꾸라.
대상자중심에서 제도 개혁쪽으로

행정은 제가자가!!
공부와 포교는 출가자가!!
출가자의 직선제로
~~~~~~~~

아서라. 재가불자들이여!!!
비구니스님들이여!!!
10년이상된 비구들 따라쟁이 노릇을 언제까지 할텐가?

1,YouTube에서 '(129-5회)설조,종정스님등 다른 분들이 같은 현상을 보고 판단하는 바가 이렇게 다릅니다-진리해설사박민수(010-6609-9068)' 보기
https://youtu.be/5J4OsUNs0_M

2, YouTube에서 '[BBS뉴스] [위기의 조계종, 진단과 처방 (2)] 94년 종단 체제 변화해야' 보기
https://youtu.be/tiF9v6vjc_U

dangun7 2018-07-30 08:01:44
퇴진을 반대한다 !
(설정스님 의혹? 내용이 사실인지 아닌지에 대해 궁금하지 않습니다.)
( 종도들에게 의혹의 대상이 된 것 자체 만으로도 책임을 지셔야 합니다.)
라니?

이 무슨 7푼이들의 아우성인가!?
민주주의국가에서는 사실관계를 확인하고 증거를확보한 후에만 퇴진을 요구할수있다.
북조선에서 ,일방적으로 죄명을 낭독하고 올소부애가 올쏘! 하면 , 재판없이
길거리광장에서 처형하는 ,미개한 인권탄압 선동 선전하는 인민재판을 중지해야한다.

dangun7 2018-07-30 07:59:48
의문? 투성이 , 배포한 녹취서와 녹음을 사법기관에 전달하지않고 ,
왜? 조계종 교권 자주 혁신위원회에 전달하는가?
도현 스님 당신은 중이 맛나?
1998년 것 20년이나 지난것을 왜?지금공개하나?
김00씨는 왜?당신을찾아갓나? 당신과의관계는?
35일단식한 설조스님은 왜이렇게 건강하고 피등피등한가?
설조스님의 단식이 사실인지 종합병원의 확인이필요?
도현 의 녹취서와 녹음 을 사법기관의 진실여부 확인필요.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