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상은 핸드폰처럼 자신 충전하는 일”
“명상은 핸드폰처럼 자신 충전하는 일”
  • 김주일 기자
  • 승인 2018.07.27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0여 년간 많은 스승과 성인의 가르침을 받으며 수행에 몰두한 저자의 명상 안내서이다.

“이 명상서는 문진희 선생님의 오랜 명상 수행 경험과 여러 스승 및 경전을 통해 배운 가르침을 모아 글로 옮긴 첫 번째 책이다. 많은 이들의 요청에도 불구하고 세상 밖으로 나서기를 꺼리는 성품으로 선생님의 책은 늦은 감이 있다.” 혜민 스님의 추천 글처럼 명상 고전서와 여러 스승의 가르침을 씹고 또 씹어 잘 소화시킨 후 알기 쉽게 풀어 놓았다.

“휴대전화는 대부분의 사람들에게 필수품이 되었습니다. 하지만 충전하지 않으면 사용할 수 없습니다. 그래서 휴대전화를 충전하는 일은 우리의 일상이 되었고 습관이 되었습니다. 명상도 이와 같다고 생각하십시오. 자신을 휴대전화처럼 그냥 충전한다고 생각해보십시오.”

종교인, 구도자의 영역이라고 생각했던 명상이 현대인의 삶 속으로 깊이 들어오고 있다. 정신뿐 아니라 육체적 치유 효과를 입증하는 연구가 늘어나고 실제로 다양한 질병 치료에 명상이 도입됐다. 미국의 명상인구는 이미 1,500만에 달했으며, 특히 금융, 법률, 예술 등 전문직 분야 종사자들 사이에서 각광 받는다. 한국에서도 걷기 명상, 색채 명상, 사진 명상 등 다양한 방식으로 명상이 보편화되며 친근해지고 있다. 삶을 헛되이 보내지 않기 위해, 보다 행복하고 평안한 삶을 위해 우리의 관심과 의지는 자연스럽게 명상으로 수렴된다. 40여 년간 많은 스승과 성인의 가르침을 받으며 명상 수행에 몰두한 명상가 문진희는 영성과 의식에 대한 이해와 통찰의 결과 ‘명상하라’는 말 이외에는 전할 것이 없다는 생각으로 한 권의 책을 집필했다. 제목으로 메시지를 단도직입적으로 전하는 〈명상하라〉는 ‘자유와 행복’이라는 우리의 타고난 권리를 찾기 위해 반드시 해야 할 것으로 명상을 권한다.

“충전한다 생각하십시오. 적어도 우리는 휴대전화보다 중요한 존재가 아니겠습니까?” 책을 읽다 이 문장을 마주할 때면 정신없이 돌아가는 하루 속에서 단 10분이라도 나 자신을 마주하는 시간을 가져야겠다는 절박한 깨달음이 찾아온다.

명상가이자 구도자로 평생을 살아온 문진희는 1980년 인도유학을 시작으로 많은 스승과 성인을 만났다. 달라이 라마 승왕부터 라다 소아미까지 40여 년에 걸쳐 스승의 가르침을 받으며 명상 수행에 집중했다. 인도에서 고대 경전을 공부하고 펀자브 대학교서 요가 철학으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명상하라/문진희 지음/수오서재 펴냄/1만 5천원
명상하라/문진희 지음/수오서재 펴냄/1만 5천원

일반인들에게는 다소 낯설 수 있는 명상 고전서와 여러 스승의 가르침을 씹고 또 씹어 잘 소화시킨 후 알기 쉽게 풀어놓은 것이 〈명상하라〉이다. 이 한 권의 책을 바탕으로 성인들의 말씀과 경전의 가르침을 익히며 명상을 실천한다면 자연스럽게 깨달음의 다음 단계로 옮겨갈 수 있을 것이다.

“삶의 의미를 찾고 싶다면, 행복하고 싶다면 명상에서 답을 찾으십시오.” ‘중요한 것은 양이 아니라 질이다. 흩어진 다섯 시간의 명상보다 집중한 10분의 명상이 더 가치 있다’ ‘악기에 대해 쓴 책이 수없이 많지만 책을 읽기만 해서 훌륭한 연주자가 된 사람은 없다. 마찬가지로 명상도 수행 없이는 결코 얻을 수가 없다’ 명상에 대해 열 번, 천 번을 물어도 대답은 ‘명상하라’ 단 하나라고 말하는 책의 메시지처럼 이론보다 실천을 강조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주간베스트2020 2/7 ~ 2/13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스스로 행복하라 : 법정스님 열반 10주기 특별판 법정스님 샘터
2 낡은 옷을 벗어라 법정스님 불교신문사
3 생명과학과 불교는 어떻게 만나는가 : 생명현상과 연기 그리고 공 유선경,홍창성 운주사
4 안녕 다람 살라 청전스님 운주사
5 요가 디피카 현천스님 선요가
6 수좌적명 : 봉암사 수좌 적명스님의 유고집 적명스님 불광출판사
7 성자와 범부가 함께 읽는 금강경 김원수 청우당
8 세계는 한송이 꽃이라네 : 진광스님의 쾌활 순례 서화집 진광스님 조계종출판사
9 법정스님 눈길 : 법정스님 결따라 사랑을 명상하다 변택주 큰나무
10 붓다의 연기법과 인공지능 조애너메이시 / 이중표 불광출판사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