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계종 “태고종 통합 발언 왜곡… 오해 없길”
조계종 “태고종 통합 발언 왜곡… 오해 없길”
  • 윤호섭 기자
  • 승인 2018.07.09 14:56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변인 일감 스님 명의로 입장문 발표

최근 조계종 총무원장 설정 스님과 태고종 총무원장 편백운 스님이 종단 통합에 대한 논의를 나눴다는 태고종 측 주장에 조계종이 왜곡됐다고 밝혔다.

조계종(총무원장 설정)79일 대변인 일감 스님 명의로 조계종단의 정체성 확립을 위한 수행정진의 길에 매진하겠습니다라는 제목의 입장문을 내고 태고종과의 통합발언은 불교인구 감소를 비롯해 종교의 위기라는 사회적 현상서 우리 종단과 태고종이 통 크게 화합, 붓다의 가르침 나누는 데 함께하자는 원론적 수준의 말씀이었다이는 한국불교가 미래세대에 한걸음 더 가까이 다가서기 위해 우리 안의 갈등을 종식하고 화합하자는 대탕평, 대화합 정신의 연장이다. 태고종 집행부의 조계종 총무원 방문 때도 비슷한 말씀이 있었고, 각종 종단협의회 회의에서도 말씀하신 수준의 내용 이상도 이하도 아니다고 입장을 밝혔다.

조계종은 이어 총무원장 스님은 독신 출가수행자의 정체성을 더욱 확고히 하는 것이야말로 우리 종단의 정체성을 확립하는 길이며, 나아가 우리 종단에 대한 사회적 신뢰를 회복하는 길임을 믿어 의심치 않는다면서 태고종과의 통합문제는 종도들의 공의가 모아져야 함은 물론이거니와 사회적 흐름과 시대적 요건 등이 조성되었을 때 비로소 논의가 가능한 일이다. 태고종과의 통합문제에 대해 더 이상 이를 확대하거나 왜곡하는 등으로 사실관계를 호도하는 일이 없길 요청드린다고 전했다.

조계종단의 정체성 확립을 위한 수행정진의 길에 매진하겠습니다.

지난 629일 총무원장 설정스님의 태고종 방문 이후 우리 종단과 태고종간 통합 이야기가 왜곡되고 있어 이에 대한 우리 종단의 분명한 입장을 밝히고자 합니다.

태고종과의 통합발언은 불교인구 감소를 비롯하여 종교의 위기라는 사회적 현상에 있어 우리 종단과 태고종이 통 크게 화합하여 붓다의 가르침 나누는데 있어 함께하자는 원론적 수준의 말씀이었습니다. 이는 한국불교가 미래세대에 한걸음 더 가까이 다가서기 위해서는 우리안의 갈등을 종식하고 화합하자는 대탕평, 대화합 정신의 연장입니다. 지난 3월 태고종 집행부의 조계종 총무원 방문 때도 비슷한 말씀이 있었고 각종 종단협의회 회의에서도 말씀하신 수준의 내용 이상도 이하도 아닙니다.

총무원장스님은 독신 출가수행자의 정체성을 더욱 확고히 하는 것이야말로 우리 종단의 정체성을 확립하는 길이며, 나아가 우리 종단에 대한 사회적 신뢰를 회복하는 길임을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태고종과의 통합문제는 종도들의 공의가 모아져야 함은 물론이거니와 사회적 흐름과 시대적 요건 등이 조성되었을 때 비로소 논의가 가능한 일입니다. 이에 우리 종단은 태고종과의 통합문제에 대해 더 이상 이를 확대하거나 왜곡하는 등으로 사실관계를 호도하는 일이 없길 요청드리며, 종도 여러분께서도 이에 현혹되지 않고 조계종도로서의 정체성 확립을 위한 수행정진의 길에 매진해 주시길 당부드립니다.

불기2562(2018)79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 기획실장·대변인 일 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쌍둥이아부지는뭐고 2018-07-09 18:43:27
일감중에게 묻는다.
그럼 용주사 쌍둥이 아부지가 염치없이 또 주지한다고 입후보 했는데
(성월 이자슥은 진짜 양심 불양이야. 지 욕심에 조개종 거덜나는건 생각도 안는갑다)
처자식 있는 중이 주지라면 이게 태고종이 아니고 뭐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