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 내소사, '한 여름밤의 시' 템플스테이 개최
부안 내소사, '한 여름밤의 시' 템플스테이 개최
  • 조동제 전북지사장
  • 승인 2017.08.02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 내소사 (주지 진성)가 석정문학관 관장 정군수시인을 초청하여 ‘한 여름밤의 시’ 템플스테이를 개최했다.

7월 29~30일까지 1박 2일의 일정으로 석정문학관 회원들과 템플스테이 참가자등 20여명이 동참했다.

첫날인 29일에는 정군수 시인의 ‘시 이야기’를 통해 우리나라의 시조 5수를 낭송하고 송도 3절에 버금가는 변산 3절인 매창과 유희경, 직소폭포에 얽인 이야기, 그리고 매창의 시조 한편을 소개했다.

 한용운 스님의 ‘님의 침묵’과 조지훈의 ‘승무’ 를 소개하면서 불교와 시문학에 대해 이야기 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튿날인 30일에는 ‘시를 통한 자연과의 대화, 그리고 나를 되돌아 보기’ 시간을 통해 참가자들이 직접 시를 짓고, 발표하고 정군수 시인의 시 감상평도 들을 수 있는 시간도 가졌다.

이밖에 템플스테이 지도법사 지묵 스님과의 차담, 전나무 숯길 명상체험이 진행됐다.

내소사주지 진성스님은 “그동안 개방하지 않던 봉래루를 일반인에 개방하고 다양한 문화체험을 통해 대중이 불교와 친숙해지는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내소사는 맞춤형 템플라이프 ‘행복을 따라~" 만다라명상 "마음의 숨결따라~’ 능가산 트레킹 ‘자연을 따라~’ 맞춤형 휴식 ‘여백을 따라~’ 등 다양한 템플스테이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주간베스트2020 9/4 ~ 9/10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제로 : 현실을 창조하는 마음 상태 천시아 젠북
2 낡은 옷을 벗어라 : 법정스님 미출간 원고 68편 수록 법정스님 불교신문사
3 지금 이대로 좋다 법륜스님 정토
4 내 생애 첫 명상 박대성 동남풍
5 성자와 범부가 함께 읽는 금강경 김원수 바른법연구원
6 읽기만 해도 보리심이 샘솟는 원빈스님의 천수경 원빈스님 이층버스
7 한권으로 일목 요연하게 보는 불교의 이해 도후스님 운주사
8 요가디피카 (아헹가요가1) 육체의 한계를 넘어 아헹가 / 현천스님 선요가
9 성운대사가 들려주는 불법의 참된 의미 (佛法眞義) 성운대사 / 조은자 운주사
10 오직 즐거움 뿐 박혜상 이층버스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