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현대불교
상단여백
HOME 종합 종단
故 김영채 불자, 승가교육 희사금 기부아들 김국진 씨, 16일 교육원에 기금 전달

   
 
[현대불교= 신성민 기자] 인천에 거주하는 故 김영채 불자가 승가교육 발전을 위해 1,000만원을 희사했다.

故 김영채 불자의 아들인 김국진 씨 내외는 2월 16일 조계종 교육원을 방문하여 “‘제1회 조계종학인 설법대회’행사에 사용해 달라”며, 교육원장 현응 스님에게 희사금을 직접 전달했다.

김 씨는 “어머니는 독실한 불자로서 평소 스님들의 교육에 관심이 많았다. 지난 2월 초 어머니가 작고하면서 고인의 유지를 받들기 위해 기금을 전달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에 현응 스님은 “고인의 뜻깊은 유지를 받들어 승가교육 발전을 위해 소중하게 사용하겠다. 이렇게 직접 발걸음을 해주셔서 너무 감사하다”고 밝혔다.

신성민 기자  motp79@hyunbul.com

<저작권자 © 현대불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성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