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은 온전히 아름답다
사랑은 온전히 아름답다
  • 배종훈 작가
  • 승인 2016.12.13 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람이든 물건이든 어떤 대상에 대한 내 사랑은 지나고 보면 늘 나 혼자만의 것이었다. 상대에게 끌려 애틋하고 그립고 매일 보고 싶어지면 그게 사랑이라 생각했고, 그 사랑이 영원하길 성급하게 꿈꿨다.

하지만 뒤돌아보면 언제나 나 홀로 낯선 곳에서 찬바람을 맞고 서 있었다. 얼굴과 가슴에 몰아친 흙바람도 사랑을 위한 시련이라 여기며 미련하게 견디며 기다렸다. 그게 얼마나 어리석은 일이었는지 온몸이 모래에 파묻혀 더 나아가지 못할 때가 되어서야 깨달았다. 내가 어디에 서 있는지 돌아보고 허탈한 웃음을 지었다.

하지만 난 억울하지 않다. 결실을 맺은 사랑만 아름다운 것은 아니다. 혼자만 영원한 사랑이라 믿고 애태웠어도, 사랑은 온전히 아름답다. ‘사랑을 떠올리는 것만으로도 가슴이 뜨겁고 설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금주의 베스트 불서 3/6 ~ 3/12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고요할수록 밝아지는 것들 혜민스님 수오서재
2 우리는 늘 바라는 대로 이루고 있다 김원수 청우당
3 스님, 기도는 어떻게 하는 건가요? 자현스님 조계종출판사
4 힘들 때 펴보라던 편지 (선승들의 일화 301) 최성현 불광출판사
5 요가디피카 현천스님 선요가
6 잔년 (우리에게 남은 시간) 덕현스님 법화
7 용성 평전 김택근 모과나무
8 달라이라마의 입보리행론 강의 달라이라마/이종복 불광출판사
9 금강경삼가해 전재강 운주사
10 밀교 진언수행 이야기 최종웅 올리브그린
※ 제공 : 도서출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