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기향 교수 회고전 ‘빛깔 & 무늬 ~ ’
이기향 교수 회고전 ‘빛깔 & 무늬 ~ ’
  • 박재완 기자
  • 승인 2020.11.17 1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강대학교 大메리홀 11월 24~25일
30여 년 작업 집약한 패션 퍼포먼스
불성 녹인 아트ㆍ댄스ㆍ연극 앙상블

의상디자인에 불교적 색채를 접목해온 이기향 교수(한성대 글로벌패션학부)가 정년퇴임을 앞두고 회고전 ‘빛깔 & 무늬 – 빛깔의 여운, 무늬의 역동’을 연다. 11월 24일과 25일 이틀 동안 서강대학교 大메리홀에서 열리는 이번 회고전은 단청문양에 담긴 상징과 의미를 밝혀 우리 자신이 불성의 소유자임을 일깨워온 이 교수의 30여 년 작업을 집약한 패션 퍼포먼스다. 이 교수가 부처님의 가르침을 만나 마음의 고통을 여의었던 순간을 기억하며 불성을 녹여낸 예술작업으로 자신처럼 힘든 이들을 위로하기 위한 이번 퍼포먼스는 과거를 돌아보고 또 다시 시작한다는 의미의 아트와 댄스 그리고 연극적 요소가 한 데 어우러진 무대이다.

이기향 교수는 한국과 미국, 일본에서 조각과 판화, 그리고 의상디자인을 공부하고 미국 Indiana 대학 연극학부에서 초빙교수를 지냈다. 2010년 국제패션아트비엔날레 운영위원장을 지내고, 파리 루브르 박물관 전시를 비롯하여 국내외서 200여 회의 작품을 발표했다. 대표 개인 작품전으로는 2016년 ‘춤추는 단청’, 2019년 ‘보주, 춤추다 II’ 외 다수가 있다.

오랜 동안 한성대학교 불교동아리를 지도하고, 재가단체 ‘우리는 선우’ 회원으로 활동하는 등 남다른 신행활동과 불교여성개발원건립기금 마련 패션쇼 등 작품 활동을 통해서도 재가활동을 이어온 이 교수는 이번 공연에서 공연의 모티브를 담아 디자인한 패션 소품 ‘보주 black’ 시리즈 ‘mani O(둥근 보주)’를 선보인다.

이기향 교수가 2011년 불교여성개발원건립기금 마련을 위해 열린 패션쇼 ‘춤추는 단청’에서 작품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이기향 교수가 2011년 불교여성개발원건립기금 마련 패션쇼 ‘춤추는 단청’에서 작품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주간베스트2020년 11/13 ~ 2020년 11/19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요가디피카 (아헹가요가1) 육체의 한계를 넘어 아헹가 / 현천스님 선요가
2 제로 : 현실을 창조하는 마음 상태 천시아 젠북
3 낡은 옷을 벗어라 : 법정스님 미출간 원고 68편 수록 법정스님 불교신문사
4 능엄경 대의풀이 : 우주와 인생의 진리 근원을 밝힌 남회근 / 송찬문 마하연
5 원빈스님의 금강경에 물들다 원빈스님 이층버스
6 우리는 늘 바라는 대로 이루고 있다 : 선지식의 크신 사랑 김원수 바른법연구원
7 불교와 유교의 철학 논쟁사 : 중국과 한국에서의 배불론과 호불론 도웅스님 운주사
8 법정스님이 세상에 남긴 맑고 향기로운 이야기 법정스님 / 김계윤 불교신문사
9 초기불교입문 : 초기불교 그 핵심을 담다 각묵스님 초기불전연구원
10 적명을 말하다 : 선사들이 들려주는 수좌적명의 삶) 유철주 사유수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