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승 스님 “상월결사, '차별없는 불교'로 가는 길”
자승 스님 “상월결사, '차별없는 불교'로 가는 길”
  • 신성민 기자
  • 승인 2020.10.26 17:3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봉은사 자자회서 강조
‘천상천하 유아독존’ 등
3가지 키워드 질문 던져
정답은 ‘일체 차별 없음’

차별없는 세상과 불교가
미래불교가 지향할 지점
​​​​​​​종단 수호 동력 ‘無차별’
상월선원 만행결사 자비순례단은 10월 26일 서울 봉은사 보우당서 자자회를 개최했다. 이날 상월선원 회주 자승 스님은
상월선원 만행결사 자비순례단은 10월 26일 서울 봉은사 보우당서 자자회를 개최했다. 이날 상월선원 회주 자승 스님은 "상월결사는 차별없는 불교를 만들기 위한 노력"임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사진=노덕현 기자

차별없는 세상을 불교의 사부대중이 만들어가야 합니다. 미래불교는 차별없는 세상에 있습니다.”

상월선원 회주 자승 스님은 1026일 서울 강남 봉은사 보우당에서 진행된 상월선원 만행결사 자비순례 자자회에서 불교가 나아갈 길로 차별없는 세상 만들기를 제시했다.

먼저, 자승 스님은 천상천하 유아독존(天上天下 唯我獨尊) 두두물물 개유불성(頭頭物物 皆有佛性) 모든 국민은 법 앞에 평등하다 등 3가지 키워드를 순례 대중에게 제시하며, 공통어를 찾아볼 것을 제안했다.

이에 대중들은 무차 평등’, ‘모든 존재는 존귀하다’, ‘모든 사람은 평등하다등의 답을 내놨다. 하지만, 모두 정답은 아니었다. 자승 스님이 내놓은 정답은 차별 없음이었다.

자승 스님에 따르면 천상천하 유아독존은 개개인 모두 존귀하며 차별이 있어서는 안됨을 말하고 있으며, ‘두두물물 개유불성은 모든 생명에는 차별없이 불성이 있음을 의미한다. 또한 국민은 법 앞에 평등하다는 헌법 제111항은 누구든지 성별, 종교 또는 사회적 신분에 의해 정치·경제·사회적 영역에서 차별받지 않음을 명시하고 있다는 것이다.

자승 스님은 불교의 모든 가르침과 화두는 차별 없음에서 출발하고 차별해서는 안된다고 이야기하고 있다면서 불교의 미래는 차별없는 세상을 사부대중이 만들어 나가는 데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번 상월선원 천막결사와 만행결사는 사부대중이 차별 없음을 보여주려 했다면서 천막 안팎으로 차별없이 수행하고 기도했다. 만행에 올라서는 사부대중이 같은 곳에서 자고 같은 것을 먹었으며, 같은 길을 함께 걸었다고 밝혔다.

상월선원 만행결사 자비순례 대중이 봉은사 보우당서 진행된 자자회에서 상월선원 회주 자승 스님과 조계종 중앙종회의장 범해 스님, 호계원장 무상 스님에게 삼배의 예를 올리고 있다.
상월선원 만행결사 자비순례 대중이 봉은사 보우당서 진행된 자자회에서 상월선원 회주 자승 스님과 조계종 중앙종회의장 범해 스님, 호계원장 무상 스님에게 삼배의 예를 올리고 있다.

그러면서 자승 스님은 차별없는 사부대중은 불교 발전의 초석임을 강조했다. “인도의 불교는 이제 흔적만 남았다. 방일하면 한국불교도 역사로만 남을 수 있다고 지적한 스님은 종단이 해코지를 당할 때 이를 지키는 동력은 차별없는 사부대중에 있다. 사부대중이 차별없이 한마음 한뜻으로 종단을 외호하고 불교 발전을 위해 노력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상월선원 천막결사와 만행결사가 이뤄졌다“21일 동안 이어진 원력의 장정이 한국불교 미래를 일으키는 원동력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자자회에서는 순례 동참자 전원이 순례 중 자신의 과오를 대중에게 참회하고, 순례 소회를 밝혔다. 저녁 공양 후에는 순례의 원만회향을 기원하는 작은 음악회가 열리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구절초 2020-11-01 22:41:36
개나 소나 다 회주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주간베스트2020년 11/20 ~ 2020년 11/26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연기와 공 그리고 무상과 무아 홍창성 운주사
2 화엄경을 머금은 법성게의 보배 구슬 김성철 오타쿠
3 요가디피카 (아헹가요가1) 육체의 한계를 넘어 아헹가 / 현천스님 선요가
4 낡은 옷을 벗어라 : 법정스님 미출간 원고 68편 수록 법정스님 불교신문사
5 인생수업 (잘 물든 단풍은 봄꽃보다 아름답다) 법륜스님
6 오대산 노스님의 인과이야기 과경 / 정원규 불교신문사
7 한글아함경 고익진 담마아카데미
8 불교와 유교의 철학 논쟁사 : 중국과 한국에서의 배불론과 호불론 도웅스님 운주사
9 원빈스님의 금강경에 물들다 원빈스님 이층버스
10 지금 이대로 좋다 법륜스님 정토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