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종교연합, 광수사서 기후위기 주제 포럼
한국종교연합, 광수사서 기후위기 주제 포럼
  • 송지희 기자
  • 승인 2020.10.22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21일 종교인 평화포럼 일환
인사말 하는 한국종교연합 공동대표이자 광수사 주지 무원 스님. 사진제공 광수사

기후위기 시대, 종교의 역할을 모색하는 법석이 천태종 사찰 광수사(주지 무원)에서 열렸다.

한국종교연합(URI-Korea, 상임대표 박경조)은 10월 21일 대전 광수사에서 ‘문명의 위기와 종교(기후 환경문제 중심)’를 주제로 ‘제106차 종교인 평화포럼’을 개최했다. 이날 포럼은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박경조 상임대표와 공동대표, 발표자인 세상과함께 이사장 유연 스님과 이정배 감리교신학대학교 교수, 토론자인 이우송‧김홍진 신부 등 최소한의 인원만 참석한 가운데 이상호 유교신문 대표가 사회와 좌장을 맡았다.

한국종교연합 공동재표이자 광수사 주지 무원 스님은 “현대는 기후변화로 인해 가뭄과 홍수, 폭염, 대형산불, 황사, 산성비, 해양 오염 등 각종 환경문제와 정체 모를 감염병의 확산으로 전 세계가 몸살을 앓고 있다”며 “무엇보다도 코로나 19의 바이러스 확산은 전 세계를 가장 공포에 떨게 하고, 혼란에 빠뜨리고 있습니다. 이 여파로 일상이 흔들리고 경제(經濟)가 무너지고, 정치(政治)마저 혼란하게 되었으며, 불투명한 미래에 대한 두려움마저 감돌고 있어 이로 인한 우울감, 외로움, 불면증들을 호소하고 있는 이들이 많아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스님은 “급변하는 세계정세보다 급변하는 기후로 인해 문명과 생태계가 파괴되고 있음을 우려한다”며 “이 같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이 자리를 갖게 됐다”고 취지를 설명했다.

송지희 기자 jh35@hyunbu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주간베스트2020년 11/20 ~ 2020년 11/26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연기와 공 그리고 무상과 무아 홍창성 운주사
2 화엄경을 머금은 법성게의 보배 구슬 김성철 오타쿠
3 요가디피카 (아헹가요가1) 육체의 한계를 넘어 아헹가 / 현천스님 선요가
4 낡은 옷을 벗어라 : 법정스님 미출간 원고 68편 수록 법정스님 불교신문사
5 인생수업 (잘 물든 단풍은 봄꽃보다 아름답다) 법륜스님
6 오대산 노스님의 인과이야기 과경 / 정원규 불교신문사
7 한글아함경 고익진 담마아카데미
8 불교와 유교의 철학 논쟁사 : 중국과 한국에서의 배불론과 호불론 도웅스님 운주사
9 원빈스님의 금강경에 물들다 원빈스님 이층버스
10 지금 이대로 좋다 법륜스님 정토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