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불교, 코로나 19 극복기원 ‘팔관회’ 연다
부산불교, 코로나 19 극복기원 ‘팔관회’ 연다
  • 하성미 기자
  • 승인 2020.10.15 2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24일 오후2시, 범어사 선문화관 특설무대
부산불교연합회는 10월 24일 금정총림 범어사 선문화교육관 특설무대에서 ‘2020 팔관회’를 봉행한다.
부산불교연합회는 10월 24일 금정총림 범어사 선문화교육관 특설무대에서 ‘2020 팔관회’를 봉행한다.

부산불교가 국난과 코로나 19 극복을 위한 팔관회를 개최한다. 계를 지켜 부처님의 가르침으로 돌아가는 것이 호국의 기틀이라는 뜻이다.

부산불교연합회(회장 경선)1024일 금정총림 범어사 선문화교육관 특설무대에서 ‘2020 팔관회를 봉행한다.

부산불교는 매년 팔관회를 봉행하고 있으며 현재 전국에서 유일하게 팔관회를 열어 그 정신을 이어 가고 있다. 올해는 특히 코로나 19로 인해 국난을 맞은 국민에게 계의 정신을 강조하고 생명의 가치를 역설하기 위한 행사로 진행된다.

부산불교는 먼저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한다. 참석 인원은 스님 30여명과 수계의식에 동참할 재가자 50명만 입장이 가능하다. 하지만 수계의식에 동참하고자 신청을 한 사람은 2000명이 넘었다. 불자들은 오직 부처님의 가르침으로 국난을 함께 극복한다는 의지이다. 현장 참석이 어려운 불자들은 집에서 유튜브와 불교 TV 생방송을 통해 동참하고 현장 밖에서는 설치해둔 전광판으로 수계에 참여한다.

팔관회는 오후 2시 호국영령위령재로 시작한다. 나라를 위해 목숨을 잃은 순국장병의 넋을 기리고 왕생극락을 기원한다. 이어 오후 3시에 호국기원법회를 연다. 호국기원법회는 고불문 및 호국기원기도, 경과보고 및 대회사와 봉행사 순으로 진행된다. 마지막 팔관재계수계법회는 오후 4시에 시작된다. 삼화상 칠증사가 등단한다. 전계대화상은 부산불교연합회 회장 경선 스님, 갈마아사리는 수석부회장 세운 스님, 교수아사리는 고문 정각 스님이다. 존중아사리는 상임부회장 자관 스님, 화엄승가회장 자인 스님을 비롯해 각 구군 연합회 회장 스님들이 맡는다.

팔관회는 삼국시대부터 시작돼 고려시대에 가장 번창한 국가 불교 의례였다. 고려시대에는 국왕이 왕사를 초대하고 모든 고관대작들이 팔계를 받고 하루 동안 계의 정신을 지킬 것을 당부했다. 바로 팔계(八戒)의 정신이 나라를 지키고 기틀이 된다고 믿었기 때문이다.

부산불교는 팔관회가 지닌 가치를 증명하기 위해 중요무형문화재 등재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부산불교연합회는 일제 강점기 및 6.25전쟁 등 우리나라는 아픔을 겪고 급속한 경제성장으로 인간성을 상실, 여러 사회문제가 발생했다팔관회는 호국불교와 인간성 회복이라는 두 가지 목표를 가진 중요한 전통문화이다. 반드시 계승발전 시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주간베스트2020년 9/25 ~ 2020년 10/8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제로 : 현실을 창조하는 마음 상태 천시아 젠북
2 요가디피카 (아헹가요가1) 육체의 한계를 넘어 아헹가 / 현천스님 선요가
3 원빈스님의 금강경에 물들다 원빈스님 이층버스
4 낡은옷을 벗어라 : 법정스님 미출간 원고 68편 수록 법정스님 불교신문사
5 아잔브람 행복론 (삶이 줄수 없는 것을 바라지 않는 지혜) 아잔브람 북투더바이블
6 성자와 범부가 함께 읽는 금강경 김원수 바른법연구원
7 우주의 중심 카일라스 김규현 / 이상원 마음여행
8 불경의 요의와 불요의를 분별한 선설장론 쫑카파 / 범천스님 운주사
9 자현스님이 들려주는 불교사 100장면 자현스님 불광출판사
10 그대는 늘 새롭으이 : 수좌 벽봉스님의 간화선 수행 지침서 벽봉스님 맑은소리맑은나라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