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에 통도사 극락보전 '반야용선도' 유실
태풍에 통도사 극락보전 '반야용선도' 유실
  • 하성미 기자
  • 승인 2020.09.03 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도 문화재 극락보전 뒤편 불화
중생들 극락세계 인도 표현한 수작
경내 월영교 침수… 소나무 넘어져
태풍 마이삭으로 인해 통도사 극락보전 반야용선도 벽화 하단이 유실 된 모습. 통도사 극락보전 반야용선도는 사바세계를 일러주는 수작으로 평가받고 있다
태풍 마이삭으로 인해 통도사 극락보전 반야용선도 벽화 하단이 유실 된 모습. 통도사 극락보전 반야용선도는 사바세계를 일러주는 수작으로 평가받고 있다

태풍 마이삭의 직접적인 영향으로 통도사 극락보전 반야용선도 벽화 하단이 9월 3일 새벽 유실됐다.

통도사 경상남도 유형문화재 제194호인 극락전 뒷벽에 그려져 있는 반야용선도는 용머리와 꼬리를 갖춘 배에 일로왕보살과 지장보살이 중생을 극락세계로 데려가는 모습을 표현한 수작으로 평가받고 있다. 일반인과 불자들에게 사바세계를 일러주는 대표적인 벽화 반야용선도가 이번 마이삭 태풍에 유실돼 안타까움을 안겨주고 있다.

태풍 마이삭으로 인해 연화대 앞 소나무들이 쓰러졌다
태풍 마이삭으로 인해 연화대 앞 소나무들이 쓰러졌다

태풍 마이삭으로 인해 통도사는 큰 피해를 입었다.

연화대 옆 소나무들이 쓰러지고 일주문 옆 월영교가 물에 잠겼다. 시탑전 뒤 소나무가 넘어져 차고지와 차량이 파손됐으며 승가대학 강사채 마당이 폭우에 범람 돼 물막이를 해둔 상황이다.

통도사는 비가 포벽 상부까지 들이쳐서 벽화가 계속적으로 박락될 듯 하다이미 벽화훼손의 심각성을 인지하고 있어서 기록화 사업과 더불어 내년도 예산부터 순차적으로 벽화상태조사 및 보존처리를 신청해둔 상황이었다. 승인 여부를 기다리고 있는 상황에 태풍으로 인해 유실돼 안타깝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주간베스트2020 9/4 ~ 9/10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제로 : 현실을 창조하는 마음 상태 천시아 젠북
2 낡은 옷을 벗어라 : 법정스님 미출간 원고 68편 수록 법정스님 불교신문사
3 지금 이대로 좋다 법륜스님 정토
4 내 생애 첫 명상 박대성 동남풍
5 성자와 범부가 함께 읽는 금강경 김원수 바른법연구원
6 읽기만 해도 보리심이 샘솟는 원빈스님의 천수경 원빈스님 이층버스
7 한권으로 일목 요연하게 보는 불교의 이해 도후스님 운주사
8 요가디피카 (아헹가요가1) 육체의 한계를 넘어 아헹가 / 현천스님 선요가
9 성운대사가 들려주는 불법의 참된 의미 (佛法眞義) 성운대사 / 조은자 운주사
10 오직 즐거움 뿐 박혜상 이층버스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