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 추경 예산 KBS보도, 전형적 왜곡보도”
“불교 추경 예산 KBS보도, 전형적 왜곡보도”
  • 신성민 기자
  • 승인 2020.07.03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계종 총무원 3일 입장문 발표
재정 악화로 문화재 관리 어려워
지난 3월 추경 예산을 요청한 것
불교계도 국민… 국회 업무일 뿐

코로나19로 인해 이뤄지는 국회 추경 예산 편성에서 불교계 추경 예산을 특혜로 보도한 KBS에 대해 조계종이 전형적 왜곡보도라고 비판했다.

조계종(총무원장 원행)73일 대변인 삼혜 스님 명의의 입장문을 통해 “KBS72( 오후 모 국회의원실을 방문해 추경예산안 심의과정에서 증액된 불교관련 예산을 언급하며, 마치 불교계와 국회의원 간 모종의 불법적인 거래가 있는 것은 아닌지 의심하면서 심지어 국회의원의 후원계좌까지 들여다보겠다는 식으로 협박성 취재를 진행했다면서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심의를 통해 증액된 불교 관련 추경 예산에 대해 과정과 배경 및 추경예산 편성의 필요성 등을 충분히 설명했음에도 KBS는 불교 관련 추경 증액 요청을 불교 민원성 예산으로 단정하여 보도했다. KBS의 이러한 보도는 전혀 사실에 근거하지 않은 일방적 판단과 추측, 왜곡보도라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조계종은 불교 추경 증액 요청은 “‘전통사찰의 보존 및 지원에 관한 법률문화재 보호법에 따른 전통사찰 및 문화재 보유 사찰의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필요한 예산이라고 반박했다.

조계종은 불교계는 지난 2월부터 현재까지 방역당국의 지침을 그 어느 곳 보다도 선제적이면서 즉각적으로 이행해 오고 있으며, 그 과정에서 각종 기도와 법회를 중단함은 물론 심지어 산문폐쇄 조치를 취해 왔다면서 사찰 재정은 예상보다 훨씬 심각해 전통사찰 및 문화재 보유 사찰이 심각한 위험에 노출되어 있는 상황이어서 국가지정 전통사찰과 국가지정 문화재 등이 보존관리의 사각지대에 놓이게 됐다. 이러한 이유로 불교계는 지난 3월부터 정부당국에 전통사찰 및 문화재에 대한 보존관리를 필요성을 설명하며, 추경예산 편성을 요청했다. 이를 문화재관람료 수입이 급감해 지원한다고 보도한 것은 전형적인 왜곡보도라고 지적했다.

이어 국회는 민의를 대변하는 헌법기관으로 불교계는 국민의 한 구성원으로 다양한 의견을 제시할 수 있다면서 문화체육관광위원회에 속한 국회의원은 문화체육관광부 및 문화재청의 소관 업무에 대한 의견을 제시하는 것은 매우 당연한 업무임에도 KBS는 보도를 통해 불자의원이라는 점을 일부러 부각시키는 한편, 취재과정에서 후원계좌까지 들여다보겠다고 협박성 발언을 자행하는 것은 공영방송인 KBS가 취해야하는 온당한 취재방식은 절대 아니다라고 비판했다.

조계종은 국회의 결정이 왜곡된 보도로 접근하지 않기를 바란다고 요청했다. 조계종은 정부에서 제출한 3차 추경안의 최종 결정은 오로지 국회의 몫이라며 국회가 사실에 근거하지 않은 언론의 왜곡된 보도를 바탕으로 불교 관련 추경예산을 접근하지 않기를 정중히 요청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주간베스트2020 7/17 ~ 7/23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칸니 명상 : 아나빠나삿띠와 위빳사나수행의 입문서이자 안내서 수망갈라 / 차은숙 운주사
2 원빈스님의 금강경에 물들다 원빈스님 이층버스
3 요가디피카 (아헹가요가1) 육체의 한계를 넘어 아헹가
현천스님
선요가
4 낡은 옷을 벗어라 : 법정스님 미출간 원고 68편 수록 법정스님 불교신문사
5 법구경 이야기 (1) 법구경 주석서 무념 응진 옛길
6 약사경 현담스님
7 읽기만 해도 보리심이 샘솟는 원빈스님의 천수경 원빈스님 이층버스
8 성자와 범부가 함께 읽는 금강경 김원수 청우당
9 선불교개설 정성본 민족사
10 지장경을 읽는 즐거움 정현스님 민족사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