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고종 전북종무원 '진안군 제8호 사랑의 집' 후원
태고종 전북종무원 '진안군 제8호 사랑의 집' 후원
  • 조동제 전북지사장
  • 승인 2020.05.25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영산작법보존회, 진안 쌍봉사, 금당사, 마이산 탑사 신도회도 적극동참

불의의 화재로 집을 잃고 재난구조용 컨테이너에서 생활하고 있는 어려운 이웃이 태고종 전북종무원 스님들과 전북영산작법보존회, 진안 쌍봉사, 금당사, 마이산 탑사 신도회 등 불교계의 후원에 힘입어 안락한 보금자리에 입주했다.

(사)진안군자원봉사센터(이사장 김용진)는 지난 5월23일 성수면 반룡마을에서 제8호 진안군 성수면 사랑의 집’ 입주식이 열렸다.

지난해 9월 신원미상의 운행자 등이 무심코 버린 담뱃불로 인한 화재로 집을 잃고 재난구호용 컨테이너에서 근근이 생활한다는 소식을 듣고 자원봉사센터에서는 진안군 집짓기 봉사단과 성수면 자원봉사단이 협업하여 제8호 사랑의 집을 신축하였다.

이날 행사에는 태고종 전북종무원장 진성스님과 종무원 임직원스님들, 진안 쌍봉사 보경스님, 전춘성 군수, 이우규 부의장, 김용진 이사장, 최미자 센터장, 김우식 성수면 봉사단장을 비롯한 진안군 집짓기 자원봉사단, 성수면자원봉사단, 마을주민 등 70명이 참석하여 입주를 축하했다.

태고종 전북종무원장 진성스님이 사랑의집 입주자 김양임씨에게 축하인사를 건네고 있다.
태고종 전북종무원장 진성스님이 사랑의집 입주자 김양임씨에게 축하인사를 건네고 있다.

진성스님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을 위해 적극 후원해주신 태고종 전북종무원 스님들과 전북영산작법보존회, 마이산 탑사 불자여러분들께 감사인사드린다” 며 “어려움을 겪으신 이웃이 진안군 자원봉사센터 자원봉사자들을 포함한 모든 분들의 정성으로 아담한 보금자리에서 다시 행복한 삶을 누리게 됐다”고 감사인사를 전했다.

쌍봉사 주지 보경스님도 “자원봉사자들의 노력으로 보금자리를 지어줄 수 있다는것이 너무 감사하다” 며 “ 절망을 딛고 행복하게 잘 살기바란다”고 말했다.

전춘성 군수는 “재능기부 자원봉사자를 비롯한 각계각층의 관심으로 큰 힘을 모아주신 모든 분께 존경의 마음을 담아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자원봉사로 행복해지는 희망 진안을 만들기 위해 앞장서 주는 자원봉사자들이 힘을 낼 수 있도록 행정에서도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입주식에서는 사랑의 집을 신축하는데 기여한 한국국토 정보공사 진안장수 지사와 성수면 진재갑 봉사자에게 진안군수 표창이 수여됐다.

한편 입주자 김씨는 "따뜻하게 지낼 수 있는 보금자리를 선물해줘서 너무 감사하다. 그동안 봉사하는 삶을 잘 모르고 살아왔는데 앞으로 성수면자원봉사단에 가입하여 우리 지역을 위해 도움이 필요한 곳에 성심성의껏 봉사하는 삶을 살겠다” 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김용진 이사장은 “진안군 사랑의 집은 2015년부터 2020년 현재까지 지속적으로 시행되고 있다” 며 “어려운 환경에서 주거문제로 고통받고 있는 군민이 없도록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전북종무원장 진성스님이 화재로 집을 잃은 김양임씨의 사연을 접하고 종무원과 마이산탑사 신도회를 통해 790여만 원을 후원을 받아 진안 자원봉사센터에 전달하였다.

마이산 탑사 주지 진성스님은 태고종 전북교구 종무원장을 역임하면서 나눔과 봉사를 열심히 실천하고 있으며 그동안 8차례의 사랑의 집 건축에도 한 번도 빠짐 없이 동참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주간베스트2020 5/22 ~ 5/28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원빈스님의 금강경에 물들다 원빈스님 이층버스
2 요가디피카 (아헹가요가1) 육체의 한계를 넘어 아헹가
현천스님
선요가
3 지금 이 순간이 나의 집입니다 틱낫한
이현주
불광출판사
4 우리는 늘 바라는 대로 이루고 있다 : 선지식의 크신 사랑 김원수 청우당
5 낡은 옷을 벗어라 : 법정스님 미출간 원고 68편 수록 법정스님 불교신문사
6 성자와 범부가 함께 읽는 금강경 김원수 청우당
7 법정스님이 세상에 남긴 맑고 향기로운 이야기 법정스님
김계윤그림
불교신문사
8 수구즉득다라니 불공 금강
석법성
운주사
9 지금 이대로 좋다 법륜스님 정토출판
10 무엇이 너의 본래 면목이냐 (본지풍광 설화) 성철스님 장경각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