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서 무슬림 반군 폭탄테러
태국서 무슬림 반군 폭탄테러
  • 박정현 객원기자
  • 승인 2020.03.23 11:21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얄라 지역 지방 정부기관 앞에서 2차례 걸쳐
폭탄테러가 발생한 태국 얄라지역 지방정부 앞. 사건 현장을 당국 관계자들이 수습하고 있다. 사진출처=KFGO
폭탄테러가 발생한 태국 얄라지역 지방정부 앞. 사건 현장을 당국 관계자들이 수습하고 있다. 사진출처=KFGO

불교 국가인 태국에서 무슬림 반군들에 의한 폭탄 테러 사고가 발생했다. 18명이 중경상을 입은 것으로 확인됐다.

로이터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317(현지시간) 태국 얄라 지역의 지방 정부기관 SBPAC(Southern Border Provinces Administrative Center) 앞에서 이 같은 사건이 발생했다. 무슬림 반군들의 소행으로 밝혀진 이번 폭탄 테러는 총 2차례에 걸쳐 발생했다.

사건이 발생한 지역은 태국 남부의 얄라(Yala)(). 태국은 인구의 약 95%가 불교도인 불교 국가지만, 얄라·나라티왓·빠따니 등 남부 3개 주 등은 과거 술탄이 다스리던 빠따니 왕국의 영토였던 탓에 무슬림이 많다. 빠따니 왕국이 태국의 전신인 옛 시암 왕국에 병합되면서 자연스럽게 태국 땅이 됐지만, 여전히 무슬림 반군들은 분리 독립을 주장하면서 무장투쟁을 벌이는 상황이다. 이 같은 무슬림 반군들의 테러로 인해 2004년부터 지금까지 약 7000명이 사망했다.

폭탄 테러 발생 당시 SBPAC에서는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증 관련 정부 회의가 진행 중이었다. 군 당국 관계자는 첫 번째 테러에서 SBPAC 건물 울타리 바깥에서 수류탄 투하가 있었다여기로부터 약 10m 떨어진 지점에서 2차 차량 폭발 테러가 발생했다. 용의자는 이미 청사 울타리 근처에 주차된 한 차량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고 설명했다.

이로 인해 18명이 부상을 당했다. 다행히도 사망자는 없었다. 부상자에는 언론인 5, 경찰 5, 군인 2명 등이 포함됐다고 전해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깨불자 2020-03-26 10:44:14
살아있는 생명을 가벼이 여기는 유일신교의 맹신은 참종교일 수 없습니다.

주형열 2020-03-24 17:31:03
정말 안타까운 상황이네요ㅠㅠ

박수영 2020-03-24 14:19:20
안타깝다..ㅜㅜ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주간베스트2020 5/22 ~ 5/28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원빈스님의 금강경에 물들다 원빈스님 이층버스
2 요가디피카 (아헹가요가1) 육체의 한계를 넘어 아헹가
현천스님
선요가
3 지금 이 순간이 나의 집입니다 틱낫한
이현주
불광출판사
4 우리는 늘 바라는 대로 이루고 있다 : 선지식의 크신 사랑 김원수 청우당
5 낡은 옷을 벗어라 : 법정스님 미출간 원고 68편 수록 법정스님 불교신문사
6 성자와 범부가 함께 읽는 금강경 김원수 청우당
7 법정스님이 세상에 남긴 맑고 향기로운 이야기 법정스님
김계윤그림
불교신문사
8 수구즉득다라니 불공 금강
석법성
운주사
9 지금 이대로 좋다 법륜스님 정토출판
10 무엇이 너의 본래 면목이냐 (본지풍광 설화) 성철스님 장경각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