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봉은사, 코로나 Clean 사찰 추진
강남 봉은사, 코로나 Clean 사찰 추진
  • 노덕현 기자
  • 승인 2020.02.24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위해 총력 대응

서울 강남에 위치한 봉은사(주지 원명)는 ‘코로나19’ 지역 감염이 확대됨에 따라 2월 21일부터 기존 감염 예방을 위한 활동을 강화하여 총력 대응에 나섰다.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한 강화 조치로 사중에서 진행되는 모든 법회를 2월 21일부터 잠정 중단조치했으며, 상황에 따라 출입제한 등도 강구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사중 전체구역 집중 방역
모든 식기 매일 열탕소독
일주문부터 마스크 의무화
밀집 대중집회 잠정 중단

봉은사는 먼저 2월 3일부터 잠정 중단된 계층법회(유아·어린이·청소년·대학생·청년법회) 뿐만 아니라 주요 법회인 일요·초하루법회도 21일부터 잠정 중단하기로 결정했다.

또한 부득이하게 진행되는 기도 시, 동참자는 전원 손소독 및 마스크 착용를 의무화하고, 착석 간격을 최대한 넓게 하여 추가 감염을 방지하도록 했다.

더불어 2월 24일부터 진행되는 초하루 3일기도는 주지스님을 비롯한 대중스님만 참석한 가운데 봉행됐으며, 관련 동영상을 홈페이지에 탑재하여 참석하지 못한 신도분들과 소통했다.

이밖에 축소 진행 중이던 템플스테이 운영과 대중이 몰리는 공양간 운영도 2월 21일부터 3월 8일간 잠정중단 조치하였으며, 모든 교육강좌도 잠정 연기되었다. 또 사중 방역 강화대책으로 2월 13~14일, 2일간 사중 전체구역을 집중 방역 조치하였으며, 주 1회 지속적으로 방역을 강화할 예정이다.

현재 봉은사는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한 개인 위생 강화로 일주문에서부터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고 손세척이 생활화 될 수 있도록 종무소, 화장실, 각 전각 등에 손소독제 등을 충분히 비치중이며, 사중에 사용하는 모든 식기는 매일 열탕소독하고 있다.

봉은사 측은 “사찰에 방문하는 신도를 포함한 내방객을 대상으로 한 예방 수칙 홍보를 위해 주지스님을 비롯한 사중스님이 직접 사찰 방문객에게 나누어 주었으며, 사중 곳곳에 현수막 및 포스터를 부착하여 적극 홍보 중”이라고 전했다. (02)3218-483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주간베스트2020 4/3 ~ 4/9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낡은 옷을 벗어라 법정스님 불교신문사
2 요가 디피카 현천스님 선요가
3 부처님 생애
(만화 불교 이야기 1)
김정빈
최병용
솔바람
4 사성제 : 괴로움과 괴로움의 소멸 일묵스님 불광출판사
5 삼세인과경 팔관재경 묘장 중도기획
6 지금 이대로 좋다 법륜스님 정토출판
7 천태소지관 천태지자 윤현로 운주사
8 초기 불교 이해 각묵스님 초기불전연구원
9 금강계 만다라 삼십칠존 이야기 김영덕
최욱상
해조음
10 우리는 늘 바라는 대로 이루고 있다 : 선지식의 크신 사랑 김원수 청우당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