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래만다라’ 미국서 선보인다
‘모래만다라’ 미국서 선보인다
  • 김민재 객원기자
  • 승인 2020.02.04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망명 티베트 스님들, 코랄 스프링스 미술관서

티베트 불교의 예술이 미국에서 펼쳐진다. 123일 미국의 코럴 스프링즈 토크’, ‘프리뉴스 와이어등의 매체들은 플로리다주 코럴 스프링스 미술관에서 열릴 티베트 불교 예술전을 예고했다.

코랄 스프링스 미술관 관장 줄리아 앤드류스는 해당 행사와 전시는 동 미술관에서 진행된 바 있었다. 그러나 뜨거운 호응에 힘입어 다시 한 번 개최하게 됐다고 전했다. 앤드류스 관장은 데풍 고망사원의 스님들과 함께 티베트 불교문화와 가르침을 다시 배우게 되어 영광이라고 기쁨을 표했다.

미술관에서는 210일부터 16일까지 7일간 남인도의 망명 티베트 사원인 데풍 고망사원 (Drepung Gomang Monastery)의 스님들을 초청해 전통적인 티베트 불교예술과 가르침을 직접 보고 체험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한다.

이 행사의 주요한 전시는 미세한 모래로 조성되는 모래만다라다. 스님들은 7일간 관세음보살 만다라를 조성한다. 미술관 측은 일반적인 문화체험을 위해 조성되는 모래만다라와 달리 이번 만다라는 티베트 불교의 전통 조성의궤에 따라 진행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스님들은 행사 첫날 만다라를 세울 전시실을 정화하는 의식을 진행하고 매일 만다라의 문을 열고 닫는 의식을 통해 만다라를 조성한다. 완성된 만다라는 전시 마지막 날 해체돼 미술관 인근의 수로에 뿌려진다. 앤드류스 관장은 티베트 불교에선 만다라의 모래가 뿌려진 물이 흐르는 모든 곳에 평화와 자비, 지혜의 축복이 넘친다고 말한다. 이번 행사로 지역사회에 불교가 가르치는 평화와 자비의 메시지와 그 축복이 전파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에서 들어오는 모든 수익금은 고망사원에서 수행 중인 2,000여명 스님들을 위한 불사금으로 회향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주간베스트2020년 9/25 ~ 2020년 10/8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제로 : 현실을 창조하는 마음 상태 천시아 젠북
2 요가디피카 (아헹가요가1) 육체의 한계를 넘어 아헹가 / 현천스님 선요가
3 원빈스님의 금강경에 물들다 원빈스님 이층버스
4 낡은옷을 벗어라 : 법정스님 미출간 원고 68편 수록 법정스님 불교신문사
5 아잔브람 행복론 (삶이 줄수 없는 것을 바라지 않는 지혜) 아잔브람 북투더바이블
6 성자와 범부가 함께 읽는 금강경 김원수 바른법연구원
7 우주의 중심 카일라스 김규현 / 이상원 마음여행
8 불경의 요의와 불요의를 분별한 선설장론 쫑카파 / 범천스님 운주사
9 자현스님이 들려주는 불교사 100장면 자현스님 불광출판사
10 그대는 늘 새롭으이 : 수좌 벽봉스님의 간화선 수행 지침서 벽봉스님 맑은소리맑은나라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