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포교사회 ‘Global포교’ 나선다
국제포교사회 ‘Global포교’ 나선다
  • 노덕현 기자
  • 승인 2020.01.17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정기총회서 계획 공개 예정
지난해 7월 6일 강화연등선원에서 열린 연등회 참가 외국인 템플스테이. 올해는 페스티벌 형식으로 사찰 탐방과 투어 등으로 진행된다.

 

조계종 국제포교사회(회장 김성림)가 새해 인적자원을 바탕으로 한 ‘글로벌 포교’에 나선다.

템플스테이 탈피한 수행체험
말하기대회·해외포교 공모도

국제포교사회는 1월 18일 2020정기총회 및 신년법회를 개최한다. 국제포교사회는 이번 정기총회를 앞두고 이주민 말하기대회와 연등회 참여 외국인 대상 불교문화 투어 등을 통해 활발한 포교사업을 진행할 것임을 밝혔다.

먼저 눈길을 끄는 것은 외국인 대상 불교문화 투어다. 지난해 국제포교사회는 연등회 체험 외국인을 중심으로 템플스테이를 2차례 열고 네트워크 구축에 나선 바 있다. 시점은 연등회 이후 5월 30일로 논의되고 있다. 

국제포교사회는 “그동안 연등회에 참여한 외국인들이 연등회만 참여하여 아쉬움이 많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지난 템플스테이에 이어 불교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이른바 투어 프로그램을 구성하고자 한다. 예전 이주민을 대상으로 진행했던 남산과 롯데타워 투어처럼 한국불교 신행의 현장인 도심 주요사찰을 비롯해 불교문화 현주소를 살필 수 있는 곳들을 찾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2019년 중단된 이주민 말하기 대회 또한 새롭게 재개된다. 국제포교사회는 2017년과 2018년 스리랑카, 네팔, 태국, 캄보디아 등의 이주노동자를 대상으로 말하기 대회를 개최한 바 있다. 10월 중으로 열릴 이주민 말하기 대회는 현재 정부 지원을 받기 위해 사업신청에 들어갔다.

올해 하반기에는 지난해 독일에서 시작된 해외포교의 선사례를 이어가기 위한 공모사업도 진행된다. 기초불교영어 강좌도 1월 4일 56기 입재에 이어 4월 4일 57기, 7월 4일 58기 입재가 진행된다.

김성림 회장은 “공부하고 수행한 결과를 중생구제의 일환으로 정체성에 부합하는 해외포교로 이어지게 하고자 한다”며 “재정문제로 많은 인원에게 기회를 주지 못하지만 다양한 노력을 통해 올 한해 새로운 전법포교를 전개하도록 하겠다”고 사부대중의 관심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주간베스트2020 2/7 ~ 2/13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스스로 행복하라 : 법정스님 열반 10주기 특별판 법정스님 샘터
2 낡은 옷을 벗어라 법정스님 불교신문사
3 생명과학과 불교는 어떻게 만나는가 : 생명현상과 연기 그리고 공 유선경,홍창성 운주사
4 안녕 다람 살라 청전스님 운주사
5 요가 디피카 현천스님 선요가
6 수좌적명 : 봉암사 수좌 적명스님의 유고집 적명스님 불광출판사
7 성자와 범부가 함께 읽는 금강경 김원수 청우당
8 세계는 한송이 꽃이라네 : 진광스님의 쾌활 순례 서화집 진광스님 조계종출판사
9 법정스님 눈길 : 법정스님 결따라 사랑을 명상하다 변택주 큰나무
10 붓다의 연기법과 인공지능 조애너메이시 / 이중표 불광출판사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