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야 문화가 녹아 있는 산사 음악회
가야 문화가 녹아 있는 산사 음악회
  • 하성미 기자
  • 승인 2019.08.19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 콘서트로 시민과 공감하는 문화 형성

가야 문화가 녹아있는 김해를 제대로 알리는 산사 북 콘서트가 진행됐다.

가야문화진흥원(이사장 송산)817가야문화와 함께하는 산사의 북 콘서트를 은하사에서 개최했다.

콘서트는 불교음악 연구원 전문위원인 효강 스님의 색소폰 연주와 이수정 성악가 노래 그리고 김성기 동부산대 실용음악과 교수의 연주로 문을 열었다. 신어산 아래 위치한 은하사를 방문한 가족 나들이객과 휴가를 맞아 찾은 지역민들은 발길을 멈추고 음악을 들으며 쉼을 얻었다고 말했다.

가야문화진흥원은 음악을 시민들에게 선사하고 가야 문화가 숨겨져 있는 김해 지역을 바르게 알리고자 산사 북콘서트를 개최했다. 콘서트가 처음으로 열린 은하사는 가야 장유화상이 창건한 사찰로 알려져 있다. 경상남도 유형문화재 제238호로 지정된 은하사의 대웅전 수미단에는 허황옥과 관련 있는 쌍어 문양이 있으며 은하사가 위치한 신어산의 이름도 '신의 물고기'라는 뜻이다.

산사 북 콘서트는 칼럼니스트 조용헌 박사의 강연으로 이어졌으며 조용헌 박사는 신어산이 가지고 있는 지리학적 의미와 중요성에 대해 쉬운 언어로 설명했다.

조용헌 박사는 신어산은 왕과 거상 등 큰 인물이 나오는 풍수적 위치를 갖고 있다불교는 높은 안목으로 자연을 살펴보며 역사와 전통 문화를 지키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사장 송산 스님은 음악으로 하나가 된 시간이다선진국 일수록 역사에 대해 깊이 안다. 가야문화와 역사를 제대로 알고 관심 가지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콘서트에는 이사장 송산 스님, 은하사 주지 혜진 스님 및 가야문화진흥원 이사 스님들을 비롯해 사부대중 400여명이 동참했다.

가야문화진흥원은 가야문화와 역사 고찰을 위해 국제학술세미나, 역사 탐방 및 체험 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아름다운 문화의 거리 살리기 캠페인 등으로 지역민과 함께 소통하고 있다. 다가올 1012~13일 가야효문화축제도 개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주간베스트2020 2/7 ~ 2/13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스스로 행복하라 : 법정스님 열반 10주기 특별판 법정스님 샘터
2 낡은 옷을 벗어라 법정스님 불교신문사
3 생명과학과 불교는 어떻게 만나는가 : 생명현상과 연기 그리고 공 유선경,홍창성 운주사
4 안녕 다람 살라 청전스님 운주사
5 요가 디피카 현천스님 선요가
6 수좌적명 : 봉암사 수좌 적명스님의 유고집 적명스님 불광출판사
7 성자와 범부가 함께 읽는 금강경 김원수 청우당
8 세계는 한송이 꽃이라네 : 진광스님의 쾌활 순례 서화집 진광스님 조계종출판사
9 법정스님 눈길 : 법정스님 결따라 사랑을 명상하다 변택주 큰나무
10 붓다의 연기법과 인공지능 조애너메이시 / 이중표 불광출판사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