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계·봉은사 시설, 템플스테이 예산과 무관”
“조계·봉은사 시설, 템플스테이 예산과 무관”
  • 윤호섭 기자
  • 승인 2019.07.09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교문화사업단, MBC 보도에 7월 9일 해명
템플스테이 예산과 관련된 의혹을 보도한 MBC 인터넷기사 갈무리.
템플스테이 예산과 관련된 의혹을 보도한 MBC 인터넷기사 갈무리.

MBC 뉴스데스크의 78<관광객 어디 가고, 스님들 템플스테이체험 중?> 기사에 템플스테이 정부 예산 230억 원과 문화사업단이 이를 개별사찰에 나눠주는 방식이라는 보도에 대해 한국불교문화사업단이 사실과 다르다고 해명했다.

한국불교문화사업단(단장 원경)79일 배포한 해명자료를 통해 “MBC에서 보도한 조계사·봉은사 시설비 의혹은 사실이 아니다고 밝혔다.

문화사업단은 “MBC에서 보도한 조계사 안심당 및 봉은사 전통문화체험관 시설비는 정부에서 문화사업단에 지원하는 템플스테이 예산과는 무관하다조계사 안심당은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20억 원과 조계사 자부담 20억 원으로, 봉은사 전통문화체험관은 문체부 및 서울시에서 43억 원, 봉은사 자부담 467000만원으로 건립됐다고 설명했다.

문화사업단은 이어 그럼에도 불구하고 문화사업단의 템플스테이 예산이 해당 시설 준공에 투입된 것처럼 보도해 국민을 호도한 MBC에 강력한 유감을 표한다. 향후 MBC에 정정보도를 요청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MBC에서 보도한 조계사봉은사 시설비 의혹은 사실이 아님을 알려드립니다

한국불교문화사업단(이하 문화사업단, 단장 원경스님)201978‘MBC 뉴스데스크‘MBC 뉴스투데이가 보도한 <관광객 어디 가고, 스님들 템플스테이 체험 중?>, <관광객 대신 스님들로 채워진 템플스테이> 기사와 관련해 다음과 같이 정확한 사실 관계를 알려드립니다.

MBC에서 보도한 조계사 안심당 및 봉은사 전통문화체험관 시설비는 정부에서 문화사업단에 지원하는 템플스테이 예산과는 무관합니다.

보도에서 언급된 조계사 안심당은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20억원 및 조계사 자부담 20억원으로 2008년 건립됐습니다.

봉은사 전통문화체험관 1, 2동은 문화체육관광부 및 서울시에서 43억원, 봉은사 자부담 467000만원으로 2017년 건립됐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문화사업단의 템플스테이 예산이 해당 시설 준공에 투입된 것처럼 보도해 국민을 호도한 MBC에 문화사업단은 매우 강력한 유감을 표하며, 향후 MBC에 정정보도를 요청할 계획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금주의 베스트 불서 10/04 ~ 10/10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우리는 늘 바라는 대로
이루고 있다
김원수 청우당
2 천태소지관 천태지자/윤현로 운주사
3 사찰에는 도깨비도 살고 삼신할미도 산다 노승대 불광출판사
4 요가 디피카 B.K.S.
아헹가/
현천스님
선요가
5 삶이 내게 묻는 것들 보현스님 쌤앤파커스
6 죽을만큼 힘들 때 읽는 책 장웅연 담앤북스
7 용수 스님의 코끼리
(본래 나로 사는 지혜)
용수스님 스토리닷
8 천강에서 달을 보다
(25인의 선지식 이야기)
채문기 모과나무
9 불교관리학 성운대사/조은자 운주사
10 유마경 역해 이상규 해조음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