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佛, 직지 소재 다큐 공동제작한다
韓·佛, 직지 소재 다큐 공동제작한다
  • 신성민 기자
  • 승인 2019.06.12 2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문화유산채널·제데옹 그룹 공동제작 협약 체결
문화유산채널과 UHD 방송사 유맥스, 프랑스 제작사 제데옹 미디어그룹은 6월 11일 프랑스 파리에서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직지’를 소재로 한 다큐멘터리 공동제작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문화유산채널과 UHD 방송사 유맥스, 프랑스 제작사 제데옹 미디어그룹은 6월 11일 프랑스 파리에서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직지’를 소재로 한 다큐멘터리 공동제작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과 프랑스가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인 <불조직지심체요절(佛祖直指心體要節)>를 소재로 한 다큐멘터리를 공동제작한다.

문화재청(청장 정재숙)문화유산채널과 UHD 방송사 유맥스, 프랑스 제작사 제데옹 미디어그룹은 611일 프랑스 파리에서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직지를 소재로 한 다큐멘터리 공동제작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직지, 세상에 나오다(가제)’를 주제로 한 다큐멘터리는 직지를 발견하기까지의 과정과 이야기, 세계기록유산으로서의 가치 그리고 금속활자 인쇄술이 인류의 문명사에 끼친 영향 등을 소개한다. 또한 청주 흥덕사지(사적 제315)와 금속활자장, 프랑스 국립도서관, 독일 구텐베르크 박물관 등 다양한 현장의 취재기가 담길 예정이다.

직지다큐멘터리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KCA)‘2019년 방송프로그램 제작지원 사업국제공동제작 부문선정작이다. 지난 3월 한국문화재재단과 홈초이스, 프랑스 제데옹 미디어 그룹 등 3사가 연합으로 공모해 기획안, 기술평가(PT) 등을 거쳐 지난 4월 최종 선정됐다.

제작지원금 3억 원을 포함한 총 제작비는 56,000만원으로, 2편의 다큐멘터리(50)와 국내외 제작과정을 담은 영상(50) 1편을 한국어, 영어, 불어 등 총 3가지 언어로 제작하게 된다. 프로그램은 오는 2020년에 한국(문화유산채널, UMAX)과 프랑스 TV(Arte )를 통해 동시 방영할 예정이다.

문화재청은 이번 직지다큐멘터리 제작이 한국의 유산이자, 세계의 유산인 직지의 가치를 전 세계에 새롭게 조명하는 방송이 되기를 기대한다면서 향후 한국문화재재단과 함께 국민에게 친근한 문화유산 콘텐츠를 제작·보급해 문화유산의 가치를 널리 알리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금주의 베스트 불서 8/30 ~ 9/5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우리는 늘 바라는 대로
이루고 있다
김원수 청우당
2 고요할수록
밝아지는 것들
혜민스님 수오서재
3 요가 디피카 B.K.S.아헹가/현천스님 선요가
4 팔천송반야경
(산스크리트 원전 완역)
전순환 불광출판사
5 월인석보,
훈민정음에 날개를 달다
정진원 조계종
출판사
6 염불수행대전 주세규 비움과소통
7 도해 운명을 바꾸는법 석심전/김진무 불광출판사
8 유식,
마음을 변화시키는 지혜
요코야마 코이츠/안환기 민족사
9 청송골 수행기
(교도소에서 온 편지)
편집부 지혜의눈
10 도해 람림,
깨달음의 길을 말하다
쟈써/
석혜능
부다가야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