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반출 백제금동관음상 환수 나서야
日 반출 백제금동관음상 환수 나서야
  • 현대불교
  • 승인 2019.05.20 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일본에서 발견된 백제 금동관음보살입상에 대한 국내 환수 움직임이 본격화된다는 소식이 들린다.

()문화유산회복재단과 충청남도반출문화재실태조사단은 58일 부여군청 서동브리핑실에서 백제금동관음보살입상 환수를 위한 기자회견을 열고 정부·지자체·시민단체가 참여하는 뉴거버넌스를 구성해 연내 환수 합의를 이끌겠다고 밝혔다.

부여군의회도 이미 부여군 국외소재문화재 보호·환수 활동 및 지원 조례안을 상정한 상황이며 오는 517일 제정될 예정이다. 조례안은 국외소재문화재 보호·환수 활동의 기본계획 수립 조사단 구성 및 활동 사항 등을 골자로 한다. 군 단위의 지자체에서 국외 문화재 환수와 보호를 위한 조례를 지정한 것은 매우 이례적인 일이다.

충남도와 부여군에서 적극적으로 환수 움직임을 보이는 것과는 달리 불교계는 아직 별다른 행보가 없다.

현재 백제금동관음입상은 상하이박물관 문물보호과학기술센터에 소장돼 있다. 백제금동관음입상은 연구·분석 이후 상하이박물관의 영원한 실크로드-불교예술의 기원전시회에 출품될 예정이다. 최응천 동국대 교수의 제보에 따르면 백제 불교미술 전성기의 불상에 대해 중국 측은 수와 당의 영향을 받은 작품이라는 평가를 내렸다. 서산 마애불과 함께 가장 아름다운 백제의 미소를 가졌다는 극찬을 받은 백제금동관음입상이 중국불교미술의 일부라는 꼬리표가 달리게 생겼다.

불교계도 더 이상 백제금동관음입상에 손을 놓고 있어서는 안 된다. 부여군과 충남도가 적극적인 움직임을 보이고 있는 만큼 불교도 동참을 고려할 필요가 있다. 불교계의 환수 운동 동참을 바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금주의 베스트 불서 11/29 ~ 12/5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낡은 옷을 벗어라 법정스님 불교신문사
2 지금 이대로 좋다 법륜스님 정토출판
3 다만 그윽한 마음을 내라 (대행스님 법어집) 대행스님 한마음선원
4 우리는 늘 바라는 대로
이루고 있다
김원수 청우당
5 요가 디피카 B.K.S.아헹가/현천스님 선요가
6 느낌, 축복인가 수렁인가 (밝은 사람들 총서 14) 권석만 외 4인 운주사
7 당신의 마음에
답을 드립니다
(목종스님 상담에세이)
목종스님 담앤북스
8 아침이 힘든 당신에게
(홍파 스님이 보내는 짧은 편지)
홍파스님 모과나무
9 틱낫한 불교 틱낫한/권선아 불광출판사
10 역설과 중관논리
(반논리학의 탄생)
김성철 오타쿠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