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복지법인 동주, 복지 불국토로 세계일화 꿈꾼다
사회복지법인 동주, 복지 불국토로 세계일화 꿈꾼다
  • 하성미 기자
  • 승인 2019.05.10 2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설립 20주년 기념법회 및 대표이사 정오 스님 취임
사회복지법인 동주는 5월 10일 기장 장안사 설법전에서 기념법회를 개최했다. 총재 정여 스님(오른쪽)이 선서화를 전달하며 축하하고 있다.
사회복지법인 동주는 5월 10일 기장 장안사 설법전에서 기념법회를 개최했다. 총재 정여 스님(오른쪽)이 선서화를 전달하며 축하하고 있다.

“‘세계일화, 문화복지는 저희 목표입니다. 지혜와 자비로 하나 되는 세상을 만들어 가겠습니다

여래장사상으로 차별 없는 행복한 세상을 선포하며 사회복지법인 동주가 설립 20주년을 맞아 기념법회 및 대표이사 정오 스님의 취임식을 봉행했다.

사회복지법인 동주(대표이사 정오·이하 동주)510일 기장 장안사 설법전에서 기념법회를 개최했다.

대표이사 정오 스님은 부산지 장애인탁구협회에 격려금을 전달하고 나눔으로 의미를 더했다.
대표이사 정오 스님은 부산시 장애인탁구협회에 격려금을 전달하고 나눔으로 의미를 더했다.

기념식은 우선 2대 대표이사 정여 스님에게 공로패를 전달하며 감사 인사를 대신했고, 부산시 장애인탁구협회에 격려금을 전달하며 나눔으로 출발해 의미를 더했다. 이어 동주 후원 모임인 108 후원회·33후원회(운영위원특별후원(자문위원) 회장을 위촉하며 수여식도 진행했다.

사회복지법인 동주 후원회 회장 위촉 모습
사회복지법인 동주 후원회 회장 위촉 모습

정오 스님은 오늘 동주를 이어 받은 것은 앞으로 덕화를 키우라는 뜻으로 새기며 일심으로 마음 모아 복전의 뿌리를 내리는 데 힘을 보탤 것이다고 취임사를 전했다.

사회복지법인 동주 총재 정여 스님은 대표이사로 취임하는 정오 스님의 아름답고 착한 행보에 서광이 비치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동주는 20년 전 범어사 벽파 스님이 부산 구서동 지하철 역 앞에서 시작한 무료급식소에서 출발했다. 이후 발전해 노숙자를 위한 쉼터를 운영했으며 노인일자리 사업인 연제구시니어클럽으로 노인복지에도 앞장섰다. 2016년에는 어린이 복지를 위해 학대피해아동 쉼터를 운영했으며 중장년 일자리를 위한 일자리지원센터로 사회복지 사업을 확대했다.

한편, 기념식에는 사회복지법인 총재 정여 스님, 동화사 유나 지환 스님, 사회복지법인 범어 상임이사 선재 스님, 해광사 혜성 스님, 종회의원 도림 스님, 이웃종교 방영식 목사를 비롯한 사부대중 300여명이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금주의 베스트 불서 7/26 ~ 8/1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천태소지관 천태대사/윤현로 운주사
2 우리는 늘 바라는 대로
이루고 있다
김원수 청우당
3 고요할수록
밝아지는 것들
혜민스님 수오서재
4 요가 디피카 B.K.S.아헹가/현천스님 선요가
5 진흙에서 핀 연꽃처럼
(조계종 신행수기
공모당선작)
법보신문 편집부 모과나무
6 부처님은 어디에서 누구에게 어떻게 가르치셨나 일아스님 불광출판사
7 노장으로 읽는 선어록 이은윤 민족사
8 스무살 반야심경에 미치다 김용옥 통나무
9 백용성의 금강경 강의 백용성/김호귀 어의운하
10 마음공부 길잡이
(원불교 입문서)
김일상 원불교출판사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