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대 팔정도 광장 ‘연등’으로 장엄되다
동국대 팔정도 광장 ‘연등’으로 장엄되다
  • 신성민 기자
  • 승인 2019.04.17 1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 봉축 점등식… 학내 대중 500여 명 참석
동국대는 4월 17일 교내 팔정도 광장에서 봉축점등식을 개최했다. 사진은 점등 직후 동국대 이사장 자광 스님과 윤성이 동국대 총장 등 학내 구성원들이 탑돌이를 하고 있는 모습.
동국대는 4월 17일 교내 팔정도 광장에서 봉축점등식을 개최했다. 사진은 점등 직후 동국대 이사장 자광 스님과 윤성이 동국대 총장 등 학내 구성원들이 탑돌이를 하고 있는 모습.

부처님오신날을 앞두고 동국대 팔정도 광장이 8000여 연등으로 장엄됐다.

동국대(총장 윤성이)417일 교내 팔정도 광장에서 봉축 점등식을 봉행했다. 이날 점등식에는 학교법인동국대 이사장 자광 스님, 윤성이 동국대 총장 등 학내 구성원 500여 명이 참석했다.

동국대는 4월 17일 교내 팔정도 광장에서 봉축점등식을 개최했다.
동국대는 4월 17일 교내 팔정도 광장에서 봉축점등식을 개최했다.

윤성이 총장은 인사말에서 연등에 불을 밝히는 것은 지혜와 자비가 충만한 새로운 세상을 발원하는 거룩한 의식이라며 우리에게 당면한 어려움과 갈등을 지혜와 자비정신으로 극복하고 오늘 밝히는 연등이 이웃과 사회를 아름답게 비추는 등불로 타오르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사장 자광 스님은 법문을 통해 부처님이 출가해 우리에게 전한 법문은 84천에 달하지만 핵심은 지혜와 자비라면서 모든 것이 상호 의존하고 연결돼 있는 것이 연기법이고 그렇기 때문에 서로 돕고 배려하라는 것이 자비다. 부처님오신날까지라도 지혜와 자비정신으로 살아가보자고 당부했다.

동국대 대중은 정각원장 묘주 스님이 대표로 낭독한 발원문을 통해 오늘 밝힌 연등이 어리석은 사람에게 지혜의 광명으로 용기 잃은 사람에게는 희망을, 반목하는 사람에게 화합의 등불이 되게 해달라고 서원했다.

학교법인 동국대 이사장 자광 스님이 법문을 설하고 있다.
학교법인 동국대 이사장 자광 스님이 법문을 설하고 있다.
윤성이 동국대 총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윤성이 동국대 총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정각원장 묘주 스님이 구성원을 대표해 발원문을 낭독하고 있다.
정각원장 묘주 스님이 구성원을 대표해 발원문을 낭독하고 있다.
동국대는 4월 17일 교내 팔정도 광장에서 봉축점등식을 개최했다. 사진은 점등 직후 동국대 이사장 자광 스님과 윤성이 동국대 총장 등 학내 구성원들이 탑돌이를 하고 있는 모습.
동국대는 4월 17일 교내 팔정도 광장에서 봉축점등식을 개최했다. 사진은 점등 직후 동국대 이사장 자광 스님과 윤성이 동국대 총장 등 학내 구성원들이 탑돌이를 하고 있는 모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주간베스트2020 2/7 ~ 2/13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스스로 행복하라 : 법정스님 열반 10주기 특별판 법정스님 샘터
2 낡은 옷을 벗어라 법정스님 불교신문사
3 생명과학과 불교는 어떻게 만나는가 : 생명현상과 연기 그리고 공 유선경,홍창성 운주사
4 안녕 다람 살라 청전스님 운주사
5 요가 디피카 현천스님 선요가
6 수좌적명 : 봉암사 수좌 적명스님의 유고집 적명스님 불광출판사
7 성자와 범부가 함께 읽는 금강경 김원수 청우당
8 세계는 한송이 꽃이라네 : 진광스님의 쾌활 순례 서화집 진광스님 조계종출판사
9 법정스님 눈길 : 법정스님 결따라 사랑을 명상하다 변택주 큰나무
10 붓다의 연기법과 인공지능 조애너메이시 / 이중표 불광출판사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