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설]‘생명나눔 운동’ 적극 동참 바란다
[사설]‘생명나눔 운동’ 적극 동참 바란다
  • 현불뉴스
  • 승인 2019.02.15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지가 2월 12일 생명나눔실천운동본부와 생명나눔운동 활성화를 위한 협약을 맺었다. 

이에 따라 본지는 생명나눔실천본부가 진행하는 장기기증 희망등록, 조혈모세포 희망등록, 환자치료비 지원, 자살예방 교육 등 다양한 생명나눔운동을 대중에게 적극 알릴 예정이다.

생명나눔운동은 장기기증 등 타인에게 가장 소중한 자신의 신체 일부를 베푸는 일이다. 말 그대로 한 생명을 살리기도 하며, 직접적으로 생명과 연관이 없는 경우에도 수혜자의 삶의 질을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향상시켜준다. 

장기기증 경우 기증자가 사망했거나 최소 뇌사 상태이기에 기증으로 어떤 직접적인 손해나 피해를 보는 것도 없다. 이로 인해 사회에서는 장기기증을 비롯한 생명나눔운동이 확산되고 있다. 최근에는 의료기술의 발달로 보다 많은 부분의 장기기증이 가능해지고 있다. 조혈모세포 기증과 같이 생전 기증도 가능하다.

하지만 불교계에서 장기기증은 아직 미미한 수준이다. 불교계 통계를 보면 장기기증 건수는 소폭 늘었지만 장기이식을 기다리는 대기자가 폭발적으로 늘었다. 보다 많은 동참이 필요한 이유다.

불교에서는 자신의 성불뿐만 아니라 타인의 성불도 이루는 자리이타를 강조한다. 자신의 신체 일부를 기증하는 행위도 보시바라밀에 속한다. 

불교계에서 생명나눔운동이 활발히 펼쳐지기 위해서는 적극적인 홍보를 통해 장기기증과 조혈모세포 기증 등 생명나눔운동에 대한 인식과 태도를 전향적으로 바꾸는 것도 중요하다. 누군가의 생명을 살리는 아름답고 따뜻한 자비실천에 대한 많은 불자들의 참여를 바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주간베스트2020 7/3 ~ 7/9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원빈스님의 금강경에 물들다 원빈스님 이층버스
2 요가디피카 (아헹가요가1) 육체의 한계를 넘어 아헹가
현천스님
선요가
3 성자와 범부가 함께 읽는 금강경 김원수 청우당
4 낡은 옷을 벗어라 : 법정스님 미출간 원고 68편 수록 법정스님 불교신문사
5 붓다 중도로 살다 : 깨달음은 지금 여기 삶이 되어야 한다 도법스님 불광출판사
6 종이칼 : 천년의 밤길에서 일상을 사유하다 법념스님 민족사
7 티베트 사자의 서 빠드마쌈바와 / 중암스님 불광출판사
8 우주의 중심 : 카일라스 김규현 / 이상원 마음여행
9 약사경 현담스님
10 반야심경 통석 왕은양 / 오중철 비움과소통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