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범모 동국대 석좌교수, 국립현대미술관장 내정
윤범모 동국대 석좌교수, 국립현대미술관장 내정
  • 신성민 기자
  • 승인 2019.01.31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월 1일 임명 예정… “부처님 가피에 감사” 소감

윤범모 동국대 미술사학과 석좌교수<사진>가 국립현대미술관장에 임명됐다.

윤범모 교수는 본지와의 통화에서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임명 통보를 받았다. 21일자로 취임한다131일 밝혔다. 임기는 2021년까지 3년이다.

윤범모 교수는 1979년 동국대 대학원을 졸업한 뒤 <계간미술(월간미술 전신)> 기자로 활동했다.

30여년 간 다수의 근대미술사 연구저작들을 펴냈으며, 한국 근대 거장들과 북한 미술과 관련한 리얼리즘 관련 전시들을 주로 기획해왔다.

1980년대 새로운 미술운동을 일으킨 소집단 현실과 발언창립멤버였고, 1980년대 중반 이후 민족미술협의회 산하 그림마당 민운영 위원으로 참여했다.

1995년에는 광주 비엔날레 창립 당시 특별전 기획자와 2014년 광주비엔날레 특별전 전시감독을 맡았다. 또한 가천대 교수와 경주엑스포 전시총감독, 창원조각비엔날레 총감독, 한국큐레이터협회 초대 회장, 한국근현대미술사학회장 등을 역임했다.

본지와의 인연도 깊어 2005년에는 논설위원으로 활동했으며, 2017년에는 실크로드에서 석굴암까지의 여정을 그린 불도 기행을 연재하기도 했다.

윤범모 교수는 동국대 출신으로 국가 중요 미술관의 수장이 돼 기쁘다. 모두 부처님 가피 덕분이다. 감사하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금주의 베스트 불서 8/30 ~ 9/5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우리는 늘 바라는 대로
이루고 있다
김원수 청우당
2 고요할수록
밝아지는 것들
혜민스님 수오서재
3 요가 디피카 B.K.S.아헹가/현천스님 선요가
4 팔천송반야경
(산스크리트 원전 완역)
전순환 불광출판사
5 월인석보,
훈민정음에 날개를 달다
정진원 조계종
출판사
6 염불수행대전 주세규 비움과소통
7 도해 운명을 바꾸는법 석심전/김진무 불광출판사
8 유식,
마음을 변화시키는 지혜
요코야마 코이츠/안환기 민족사
9 청송골 수행기
(교도소에서 온 편지)
편집부 지혜의눈
10 도해 람림,
깨달음의 길을 말하다
쟈써/
석혜능
부다가야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