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설]불광연구원 해산 결정에 부쳐
[사설]불광연구원 해산 결정에 부쳐
  • 현불뉴스
  • 승인 2018.12.10 15:5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불광사가 산하 불광연구원의 해산을 결정했다는 소식이 들려온다. 불광연구원은 광덕 스님의 전법포교에 대한 유지를 이어 그동안 불교계가 하지 못한 분야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쳐왔다. 한국종교지형의 변화와 불교미래, 초중고역사교과서의 불교서술체제 등에 관한 연찬회는 불교 안팎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사회 흐름을 진단하고 불교의 미래를 모색하기 위한 연구단체가 하나 둘씩 동력을 잃어가는 상황에서 외롭게 고군분투해왔다.

불광연구원을 운영하는 불광사는 현재 불광사 사태 이후 불사 등으로 인한 채무가 상당하다는 입장이다. 그로 인해 산하기관을 운영하기가 어렵다고 해산 사유를 밝혔다.

하지만 불광연구원은 불광사 뿐만 아니라 불교계의 큰 자산이라는 점에서 최소한 불교계에 후원 모집이나 조직 이관 등을 타진하는 등의 노력은 기울였어야 했다. 재정상 어려움으로 연구원 운영이 어렵다면 내부 구성원들에게 임금 삭감과 후원 모집 혹은 외부 재정지원 등을 통한 운영 방안을 모색할 수도 있지 않은가. 

불광연구원 뿐만 아니라 불광사 산하 기관에서 전임교원 해촉 등이 이뤄지고 있는 상황에서 일부에서는 불광사 사태 후 전 회주 스님의 치적 지우기가 아니냔 의혹이 나오고 있는 이유도 바로 여기에 있다.

선대의 원력을 이어 받아 수년동안 꾸준한 활동을 펼쳐온 기관은 그 나름대로의 존립 가치가 있다. 진정으로 운영에 대한 원력, 선대의 유지를 계승하겠다는 뜻이 있다면 먼저 대중들에게 상황을 알리고 함께 해결책을 찾기 위해 머리를 맞대는 것이 순리가 아닐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견지동 2018-12-13 10:33:31
왜 불교는 시대를 역행하는 일만 하는지 모르겠습니다. 불광사가 가장 잘 하는 것 중에 하나가 연구원을 설립한 것이라고 높이 평가했는데 역시 불광사도 불교전반의 퇴행적 행보를 답습하는군요. 미래를 위해 준비하지 못하는 조직은 희망이 없는 법입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금주의 베스트 불서 8/30 ~ 9/5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우리는 늘 바라는 대로
이루고 있다
김원수 청우당
2 고요할수록
밝아지는 것들
혜민스님 수오서재
3 요가 디피카 B.K.S.아헹가/현천스님 선요가
4 팔천송반야경
(산스크리트 원전 완역)
전순환 불광출판사
5 월인석보,
훈민정음에 날개를 달다
정진원 조계종
출판사
6 염불수행대전 주세규 비움과소통
7 도해 운명을 바꾸는법 석심전/김진무 불광출판사
8 유식,
마음을 변화시키는 지혜
요코야마 코이츠/안환기 민족사
9 청송골 수행기
(교도소에서 온 편지)
편집부 지혜의눈
10 도해 람림,
깨달음의 길을 말하다
쟈써/
석혜능
부다가야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