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 선지식 환성 지안 조명한다
조선 선지식 환성 지안 조명한다
  • 하성미 기자
  • 승인 2018.12.01 1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축총림 통도사 12월 14일 학술대회 개최

서산휴정의 4세손으로 통도사에서 법을 펼친 환성 지안(喚醒志安, 1664~1729) 스님을 조명하는 학술대회가 열린다.

영축총림 통도사(주지 영배)1214일 오후 2시 경내 해장보각에서 한국불교 법맥의 원류 환성 지안과 통도사라는 제목으로 학술대회를 개최한다.

발표논문으로는 환성 지안의 종통 계승과 선교 융합(김용태 동국대 HK교수) 환성 지안과 백련암의 문학적 관련 양상(김종진 동국대 불교학술원 교수) 조선후기 통도사와 환성 지안(이종수 순천대 사학과 교수)가 발표된다.

첫 발표인 환성 지안의 종통 계승과 선교 융합에서는 환성 스님의 생애와 활동, 청허계 편양파 계보와 종통, 선과 교의 조화와 융합 문제를 다루며, ‘환성 지안과 백련암의 문학적 관련 양상에서는 통도사를 중심으로 가지산권 문화권역을 논의의 출발점으로 삼아 이 지역에서 배출한 작가와 작품의 분포도를 살필 예정이다.

세 번째 발표인 조선 후기 통도사와 환성 지안에서는 통도사 중창과 환성 스님의 유물, 스님의 유풍 계승 문제를 검토한다.

통도사는 통도사와 환성 지안 스님의 깊은 유대관계를 확인하고, 조선후기에서 현재까지 이어지는 한국불교 법맥의 원류로서 스님의 위상을 재조명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한국불교의 종풍을 확립하고 수행기풍을 선양하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