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행선을 대중에게 알리는 계기 되길”
“대행선을 대중에게 알리는 계기 되길”
  • 글=신성민 기자, 사진=노덕현 기자
  • 승인 2018.10.26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행선연구원, ‘대행선에서의 깨달음’ 학술대회 개최
한마음선원 대행선연구원은 10월 26일 한마음선원 안양본원에서 ‘대행선에서의 수행과 깨달음’을 주제로 제2회 학술대회를 개최했다. 사진은 대회에 앞서 진행된 개회식.
한마음선원 대행선연구원은 10월 26일 한마음선원 안양본원에서 ‘대행선에서의 수행과 깨달음’을 주제로 제2회 학술대회를 개최했다. 사진은 대회에 앞서 진행된 개회식.

한마음 주인공 관법이라는 생활선 수행으로 중생 교화에 힘쓴 묘공당 대행 선사(1927~2012)의 선사상을 학술적으로 조명하기 위한 학술대회가 열렸다.

한마음선원 대행선연구원(원장 이평래)1026일 한마음선원 안양본원에서 대행선에서의 수행과 깨달음을 주제로 제2회 학술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학술대회에서는 동국대 총장 보광 스님을 비롯해 ()한마음선원 이사장 혜수 스님, 한마음선원 안양본원 주지 혜솔 스님, 연구실장 혜선 스님, 조계종 포교원 신도국장 혜안 스님, 박종수 현대불교신문사장, 김용표 동국대 명예교수 등 사부대중 600여 명이 참석했다.

26일 안양본원서 600여 대중 참석
대행선 관련 연구논문 6편 발표

(재)한마음선원 이사장 혜수 스님이 환영사를 발표하고 있다.
(재)한마음선원 이사장 혜수 스님이 환영사를 발표하고 있다.

학술대회 앞서 진행된 개회식에서 이사장 혜수 스님은 환영사를 통해 학술대회를 계기로 대행 선사의 수행법이 대중에게 널리 알려지는 계기가 되길 발원했다.

혜수 스님은 대행 선사는 언설로 다할 수 없는 수행을 통해 광대한 마음의 도리를 깨치신 후 한마음선원을 세워 평생토록 쉼 없는 법회와 설법을 통해 불법의 지혜를 전하고 각자 인생의 주인이 돼 대자유인으로 사는 길을 일러주셨다면서 선사의 가르침은 이제 눈 밝은 학자들을 통해 대행선이라는 이름으로 세상에 펼쳐지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오늘날 한마음선원이 일궈낸 성과는 모두가 선사의 신명을 아끼지 않은 수행과 깨달음의 산물이라면서 한마음선원의 출재가 제자들은 선사께서 체득해 제시한 불법의 가르침에 따라 수행하고 있다. 이러한 수행법이 학술대회를 통해 많은 대중에게 전달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동국대 총장 보광 스님이 축사를 하고 있다.
동국대 총장 보광 스님이 축사를 하고 있다.

동국대 총장 보광 스님은 축사를 통해 많은 업적을 이룬 스님들이 입적한 뒤 제자 간의 갈등 등으로 그 덕화가 퇴색되는 경우를 많이 봤다면서 하지만 대행 선사께서 입적 이후 6년이 지났음에도 2번의 학술대회가 열리고 문중이 여법하게 운영되고 있다. 이는 쉬운 일이 아니다. 선사의 수행과 덕화가 더욱 빛나는 이유는 여기에 있다고 상찬했다.

이어 대행 선사가 걸어가신 그 길 따라, 앞으로 더 많은 대행 선사와 같은 사람이 나오는 계기가 되는 학술연구와 발표가 이뤄지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평래 연구원장도 대행 선사가 걸어가신 수행과 실천의 길을 배우고 따라야 함을 강조했다. 이평래 연구원장은 대행 선사께서도 지난한 수행을 하고 깨달음을 열고 보살의 길을 실천했다면서 실천만이 세상을 바꿀 수 있다. 선사는 우리에게 실천하는 것이 참된 불법이라고 가르친 것이라고 말했다.

이평래 대행선연구원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이평래 대행선연구원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개회식 이후에는 대행선에서의 깨달음과 수행 관련한 연구 논문들이 발표된다. 주요 논문으로는 김호귀 동국대 교수의 대행선의 수증관에 대한 고찰-묵조선과 관련해김준호 울산대 교수의 초기불교 자아관과 선관 해석에 의거한 수행과 깨달음△법상 스님(중앙승가대)의 묘공 대행의 수행체계와 자비교화에 대해고승학 금강대 교수의 화엄에서의 수행과 깨달음-지엄의 화엄사상을 중심으로박소령 동국대 교수의 대행의 주인공 관법에 대한 고찰청강 스님(동국대)대행의 증명관 일고가 각각 발표된다.

논평자로는 조계종 교육원 불학연구소장 정운 스님을 비롯해 정준영 서울불교대학원대학 교수, 안유숙 동국대 교수, 김천학 동국대 교수, 정영식 고려대장경연구소 교수, 박재현 동명대 교수가 참여한다. 

제2회 대행선연구원 학술대회 전경.
제2회 대행선연구원 학술대회 전경.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