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운 도반
그리운 도반
  • 박재완 기자
  • 승인 2018.10.14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리운 도반

바람이 차가워지면
가슴은 깊어지기 시작한다
눈에 보이는 것마다
귀에 들려오는 것마다
가슴에 쌓여
걸음은 쇠처럼 무겁고
입 안엔 단 하나의 이름이 고인다
눈에 보이는 것마다
귀에 들려오는 것마다
그 이름을 거쳐 오고
짙어가는 단풍 앞에서
방법은 없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금주의 베스트 불서 7/5 ~ 7/11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천태소지관 천태대사/윤현로 운주사
2 우리는 늘 바라는 대로
이루고 있다
김원수 청우당
3 고요할수록
밝아지는 것들
혜민스님 수오서재
4 요가 디피카 B.K.S.아헹가/현천스님 선요가
5 월호 스님의 선가귀감
강설
월호스님 조계종출판사
6 정선 디가 니까야 이중표 불광출판사
7 진흙에서 핀 연꽃처럼
(조계종 신행수기
공모당선작)
법보신문 편집부 모과나무
8 사찰의 비밀 (불교 상징과 문화에 대한 안내서) 자현스님 담앤북스
9 보살핌의 경제학 달라이 라마 외 나무의마음
10 새롭게 열린다
붓다의 시대
김재영 동쪽나라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