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 구룡사, 추석 맞아 이웃 얼굴 환하게
창원 구룡사, 추석 맞아 이웃 얼굴 환하게
  • 하성미 기자
  • 승인 2018.09.14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미 20kg 100포 전달…“따뜻한 추석 발원”
창원 통도사 포교당 구룡사가 9월 12일 경내에서 ‘추석맞이 자비나눔 행사’를 개최하고 백미 20kg 100포를 창원 의창동주민센터에 전달했다.
창원 통도사 포교당 구룡사가 9월 12일 경내에서 ‘추석맞이 자비나눔 행사’를 개최하고 백미 20kg 100포를 창원 의창동주민센터에 전달했다.

지역 소외된 이웃을 위해 구룡사 불자들은 쌀을 하나씩 사서 모았다. 모은 쌀은 모두 100포대, 행복한 한가위를 기원하며 구룡사 불자들이 모인 가운데 전달식이 개최됐다.

창원 통도사 포교당 구룡사(주지 무언)912일 경내에서 추석맞이 자비나눔 행사를 개최하고 쌀 20kg 100포를 창원 의창동주민센터에 전달했다.

전달식에는 구룡사 주지 무언 스님, 조옥임 신도회장 및 신도회 임원들과 제종남 의창동장 등이 참석했다.

쌀을 전달하자 구룡사 신도드리 박수를 치며 기뻐하고 있다
쌀을 전달하자 구룡사 신도들이 박수를 치며 기뻐하고 있다

 

주지 무언 스님은 추석을 맞으면 항상 지역 이웃에게 나누기 위해 노력 중인데 신도분들이 먼저 나서 실천 동참했다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인사말을 전했다.

제종남 의창동장은 의창동에서 돌보는 소외 세대가 1100여 가구이다지역 특성상 어려운 분들이 많아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데 매년마다 구룡사에서 큰 나눔으로 보듬어 주고 계신다. 잘 전달하겠다고 답했다.

구룡사 추석맞이 나눔은 백미 전달이 끝이 아니다. 918일 오전 10시 창원 시청 시장실을 방문해 이웃돕기 성금 500만원도 전달한다.

무언 스님은 작은 금액이지만 창원시 어려운 분들에게 잘 전달 되고 따뜻한 추석 맞길 바란다고 말했다.

전달식 후 직접 쌀을 나르고 있는 모습
전달식 후 직접 쌀을 나르고 있는 모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