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계종 총무부장 성문 스님, 임명 하루만에 사직
조계종 총무부장 성문 스님, 임명 하루만에 사직
  • 윤호섭 기자
  • 승인 2018.08.10 12:0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 10일 총무원장 설정 스님과 면담
8월 9일 총무원장 설정 스님으로부터 총무부장 임명장을 받는 성문 스님.
8월 9일 총무원장 설정 스님으로부터 총무부장 임명장을 받는 성문 스님.

89일 조계종 신임 총무부장으로 임명된 중앙승가대 총장 성문 스님이 하루만에 사직서를 제출한 것으로 알려져 그 배경에 관심이 모인다.

복수의 종단관계자들에 따르면 성문 스님은 810일 오전 1020분경 총무원장 설정 스님을 예방해 면담하고 제출했다. 이후 성문 스님은 1130분경 총무원 청사를 나섰다.

이와 관련해 종단안팎에서는 성문 스님 임명 당일 “1994년 개혁 당시 서의현 전 총무원장의 심복이자 황태자로 평가받으며 개혁에 적극 저항했던 인물이라는 적폐청산 시민연대 등의 비난여론을 의식한 것 아니겠냐는 목소리가 나온다.

한편 성문 스님은 총무원장 사직 후 중앙승가대 총장으로 복귀할 것으로 보인다. 중앙승가대 관계자는 “성문 스님이 제출한 총장직 사표는 반려 및 회수를 하는 것으로 법인사무처에서 결정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참일꾼 2018-08-10 23:48:23
길거리 종단 폄훼 무리배들을 종헌종법에 따라 엄중히 문책하고 종권수호 소임을 다 할 수 있는 적임 참일꾼스님들과 뜻을 모아 해종세력을 척결해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