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정사성보박물관 소장 불화 특별전
월정사성보박물관 소장 불화 특별전
  • 박재완 기자
  • 승인 2018.05.15 23: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붓 끝으로 펼쳐진 부처님 세계’ 展 5월 4일~7월 31일 기획전시실

월정사 아미타후불도(1861).
월정사 아미타후불도(1861).

 

월정사성보박물관은 2018년 부처님오신날을 맞아 5월 4일부터 7월 31일까지 기획전시실에서 월정사성보박물관 소장 불화 특별전 ‘붓 끝으로 펼쳐진 부처님 세계’를 개최한다.

이번 특별전은 월정사를 비롯한 강원도 중남부 사찰에서 전해 내려온 다양한 조선후기 불화들이 전시된다. 극락세계의 아미타부처님이 설법하는 장면을 담은 월정사 아미타후불도와 신흥사 아미타후불도, 불법을 수호하는 각양각색의 신들이 표현된 신중도, 깨달음의 경지를 이룬 나한의 일탈 장면이 그려진 보현사 십육나한도, 죽은 이의 영혼을 위로해 주는 영원사 감로도, 지하세계에서 중생을 심판하는 염라대왕을 담은 백운사 현왕도 등 불전을 장엄하는 다양한 불화들을 선보인다. 또한 <묘법연화경>, <화엄경> 등 불교경전에 그려진 변상도 4점도 전시된다.

여러 주제의 불화들은 저마다 선조들의 정성과 염원이 잘 드러나 있다. 또한 다양한 모습의 불화들은 여러 존재들을 포용하는 불교의 성격을 보여준다. 이번 전시를 통해 부처님 세계를 음미해보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