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설]한반도 평화, 불교가 이끌자
[사설]한반도 평화, 불교가 이끌자
  • 현대불교
  • 승인 2018.05.02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427929. 남한의 문재인 대통령과 북한의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군사분계선을 넘어 손을 맞잡았다. 이 역사적인 순간을 전 세계가 생중계로 지켜봤다.

오전과 오후 2차례에 걸쳐 회담을 진행한 두 정상은 오후 540,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 통일을 위한 판문점 선언을 내놨다. 선언에는 완전한 비핵화와 정전 체제 확립이 주요 기조로 담겼으며, 개성에 남북공동연락사무소 설치 일체 군사적 적대행위 금지 ··3자 혹은 남···4차회담 개최 등을 세부 사항으로 내놨다.

이번 선언으로 70년의 냉전이 종식되는 시작점에 남한과 북한은 섰다. 향후 북미정상회담의 결과를 봐야하지만, 이번 선언으로 남·북한이 한반도 정세의 주도권을 갖게 된 것은 분명하다.

이 같은 결과를 내기까지 불교계도 물심양면으로 도왔다. 남북정상회담을 하루 앞둔 426일 조계종 중앙종무기관 소임자들이 회담의 성공적 개최를 기원하며 조계사 범종을 타종했다. 회담 당일 아침에는 한국불교종단협의회 소속 종단 사찰 15천 곳에서 범종 타종이 이뤄졌다.

조계종 중앙신도회가 개최한 행복바라미 축전에서는 2만여 불자가 광화문 광장에 모여 한반도 평화를 기원하며 금강경을 독송하는 장관을 연출했다.

한반도 정세는 이제 갈등에서 평화모드로 전환됐다. 불교계는 문화 교류 등을 통한 통일 불사에 나서야 한다. 진정성과 신뢰로 남북 불교계가 교류를 이뤄가면 언젠가는 통일과 한반도 평화라는 토대를 만들 수 있다. 한반도 평화를 불교가 이끌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금주의 베스트 불서 10/04 ~ 10/10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우리는 늘 바라는 대로
이루고 있다
김원수 청우당
2 천태소지관 천태지자/윤현로 운주사
3 사찰에는 도깨비도 살고 삼신할미도 산다 노승대 불광출판사
4 요가 디피카 B.K.S.
아헹가/
현천스님
선요가
5 삶이 내게 묻는 것들 보현스님 쌤앤파커스
6 죽을만큼 힘들 때 읽는 책 장웅연 담앤북스
7 용수 스님의 코끼리
(본래 나로 사는 지혜)
용수스님 스토리닷
8 천강에서 달을 보다
(25인의 선지식 이야기)
채문기 모과나무
9 불교관리학 성운대사/조은자 운주사
10 유마경 역해 이상규 해조음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