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불교환경연대 공식 창립 “불살생으로 울산 환경운동 이끌 것”
울산불교환경연대 공식 창립 “불살생으로 울산 환경운동 이끌 것”
  • 박진형 기자
  • 승인 2018.04.11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10일 울산 산악문화센터에서…상임대표에 능행 스님
불교환경연대 상임대표 법일 스님이 새로 울산불교환경연대 상임대표로 선정된 능행 스님에게 임명장을 전달했다.
불교환경연대 상임대표 법일 스님이 새로 울산불교환경연대 상임대표로 선정된 능행 스님에게 임명장을 전달했다.

울산 불교환경운동을 이끌어갈 울산불교환경연대가 공식적으로 문을 열었다.

울산불교환경연대는 410일 울산 영남알프스 산악문화센터에서 100여 명의 사부대중이 참석한 가운데 창립식을 봉행했다. 이날 창립식에는 불교환경연대 상임대표 법일 스님과 광주전남불교환경연대 공동대표 효진, 행법 스님, 울산불교환경연대 상임대표 능행 스님을 비롯한 공동대표단, 울산사암연합회장 남현 스님 등이 참석했다.

능행 스님은 취임사를 통해 생명의 존엄성을 무엇보다 중요하게 여기는 불교의 불살생 사상을 중심으로 울산불교환경연대가 태동했다. 울산시민과 함께 자연과 인간이 서로를 살려내는 파란 울산, 맑고 아름다운 울산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법일 스님은 불교운동 중에서도 특히 환경운동은 어렵다. 이런 현실에서 울산지부 창립은 감로수와 같은 소식이었다. 환경보살의 첫 발걸음을 옮기는 울산불교환경연대가 언제나 대중들과 함께 부처님의 연기적 가르침을 잘 전해주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한편 광주전남불교환경연대에 이어 두 번째 불교환경연대 지부로 창립된 울산 불교환경연대는 상임대표 능행 스님을 비롯해 울산 황룡사 주지 황산 스님 등 9명이 공동대표단을 꾸렸다. 또한 울산 성담사 주지 화정 스님을 비롯한 11명의 운영위원, 100여 명의 회원으로 출범을 알렸다.

울산불교환경연대의 창립식 후 기념촬영.
울산불교환경연대의 창립식 후 기념촬영.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