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소사 아미타 삼존불 등 전북도문화재 지정
내소사 아미타 삼존불 등 전북도문화재 지정
  • 조동제 전북지사장
  • 승인 2018.04.02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하진 전북지사로부터 지정서를 받고 있는 내소사 주지 진성스님
송하진 전북지사로부터 지정서를 받고 있는 내소사 주지 진성스님

 

부안 내소사 목조 아미타삼존불상 등 4건의 불교 성보가 전라북도 지정문화재로 지정됐다.

전라북도는 3월 28일 전라북도청 3층 중회의실에서 전라북도 지정문화재 지정서 전달식을 개최했다.

이번에 전라북도 지정문화재로 지정된 성보는 부안 내소사 목조아미타삼존불상(제 255호), 완주 수왕사 목조여래좌상 및 복장유물(제256호), 정읍 무량사 목조여래좌상 및 복장유물(257호), 제258호 남원 실상사 건칠아미타불좌상과 건칠관음보살입상(제258호)의 4건이다.

송하진 전라북도지사는 인사말에서 “이제 전북 몫을 당당히 찾고 자존의 시대를 열어 가는데 우리 고장의 생생한 역사와 문화재가 큰 역할을 할 것으로 생각한다”며 전라북도 문화재에 더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당부했다.

내소사 주지 진성스님은 “소중한 성보문화재들의 전북도 지정문화재 지정을 계기로 불교문화재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는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전라북도는 2014년 10월 문화유산과 신설 3년만에 문화유산분야 총 예산이 1,000억원을 넘어섰고 2014년 대비 3배이상 증가한 가운데 이들 문화재 보수정비 예산도 267건에 622억원(62%)이며, 도지정문화재 예산도 해마다 증액 금년 100억원을 넘어서게 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주간베스트2020 5/22 ~ 5/28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원빈스님의 금강경에 물들다 원빈스님 이층버스
2 요가디피카 (아헹가요가1) 육체의 한계를 넘어 아헹가
현천스님
선요가
3 지금 이 순간이 나의 집입니다 틱낫한
이현주
불광출판사
4 우리는 늘 바라는 대로 이루고 있다 : 선지식의 크신 사랑 김원수 청우당
5 낡은 옷을 벗어라 : 법정스님 미출간 원고 68편 수록 법정스님 불교신문사
6 성자와 범부가 함께 읽는 금강경 김원수 청우당
7 법정스님이 세상에 남긴 맑고 향기로운 이야기 법정스님
김계윤그림
불교신문사
8 수구즉득다라니 불공 금강
석법성
운주사
9 지금 이대로 좋다 법륜스님 정토출판
10 무엇이 너의 본래 면목이냐 (본지풍광 설화) 성철스님 장경각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