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스트리아 정상, 올림픽 맞아 봉은사 찾아
오스트리아 정상, 올림픽 맞아 봉은사 찾아
  • 노덕현 기자
  • 승인 2018.02.13 12: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월 9일 개회식 참석차 방문, 불교문화 체험

오스트리아 대표들이 서울 봉은사에서 한국전통과 불교문화를 체험했다.

서울 봉은사는 2월 9일 하인츠 피셔(Dr.Heinz FISCHER) 前오스트리아 대통령을 비롯해 미카엘 슈바르칭어 오스트리아 대사 등 오스트리아 대표들이 봉은사를 찾아 사찰 안내를 받고 차담과 거문고 공연 관람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봉은사의 전통 전각에 대한 역사를 영어로 안내 받은 후 전통문화체험관에서 전통 다도 시연을 보며 주지 원명 스님과 이야기를 나눴다.

봉은사 측은 “2시간 동안 진행된 불교문화 체험을 통해 이들 대표들이 한국불교를 접하는 계기가 됐다”고 소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