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원 스님 1주기 추모제 열려
정원 스님 1주기 추모제 열려
  • 박진형 기자
  • 승인 2018.01.06 16:57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적폐청산 촛불과 함께한 수행자…극락왕생 하시길"
정원 스님의 1주기 추모제가 광화문 광장에서 1월 6일 진행됐다. 일반 시민들이 많이 참여한 이날 추모제에선 특별한 불교의식 대신 하유 스님의 법고 공양으로 창혼(唱魂)의식을 대신했다.

‘박근혜는 내란사범’이라는 유서를 남기고 소신공양했던 정원 스님의 1주기 추모제가 광화문 광장에서 1월 6일 100여 명의 시민들이 참가한 가운데 진행됐다.

추모제를 추최한 정원 스님 추모사업 준비위원회는 “정원 스님은 적폐청산 촛불과 함께한 수행자”라며 스님의 극락왕생을 발원했다.

추도사를 발표한 임지연 바른불교재가모임상임대표는 “파란 하늘이 꼭 정원스님의 미소같다. 2015년 가을 스님을 처음 봤을 때 본 스님의 잔잔한 미소를 잊을 수 없다. 부디 극락왕생하시길 바란다”고 눈물짓기도 했다.

정원스님은 2017년 첫 촛불집회가 열렸던 1월 7일 오후 10시30분쯤 경복궁 앞 공원 열린마당 인근에서 ‘박근혜는 내란사범’이라는 유서를 남기고 소신공양했다. 이때 몸 2도, 얼굴 3도 등 전신에 2~3도의 화상을 입은 정원 스님은 2017년 1월 9일 사망했다. 당시 나이 64세였다.

일반 시민들이 많이 참여한 이날 추모제에선 특별한 불교의식 대신 하유 스님의 법고 공양으로 창혼(唱魂)의식을 대신했다. 법고 공양 이후엔 임지연 바른불교재가모임상임대표, 이도흠 조계종적폐청산2기시민연대공동대표, 이적 평화협정운동본부상임대표, 정우철 민중민주당 서울특별시당위원장, 최창중 민중당 서울특별시당위원장의 추도사가 이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불자 2018-01-07 09:54:38
정원큰스님이 소신공양 안하셨다면
탄핵촛불 꺼지고 박그네 탄핵 부결로
박그네 독재정권의 보복정치 및 상왕정치 치하에서
지금도 고통스러운 헬조선이 됐을 겁니다.

고맙습니다 2018-01-07 09:54:01
한평생 범계권승과 멀리하고 오로지 청정비구 수행자로 사신 정원 큰스님!!
큰스님께서 박그네 독재치하에서 고통받는 중생들을 구하고자 큰 원력을 내신 덕분에
독재추종세력에 밀려 꺼져가던 촛불이 다시 활활 타오르고
큰스님의 원력대로 박그네 독재자는 탄핵되고
정법을 받드는 민주정부가 들어서서 적폐청산 남북평화를 이뤄낼수 있었습니다.
큰스님의 크신 원력에 감사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