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불교학 연구 경향 논한다
한국 불교학 연구 경향 논한다
  • 신성민 기자
  • 승인 2017.12.01 12: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계종 교육원, 12월 8일 전문 연구자 세미나

한국 불교학 연구 경향과 과제를 논의하는 자리가 마련된다.

조계종 교육원(원장 현응)은 12월 8일 오후 2시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2층 국제회의장에서 ‘한국 불교학 연구의 경향과 과제’를 주제로 2차 전문 연구자 세미나를 개최한다.

세미나에는 조계종 교육아사리 현견 스님이 ‘한국 불교학 연구의 경향과 과제’를, 중앙승가대 교수 자현 스님이 ‘한국 불교학 연구의 경향과 과제- 교육아사리 연구동향과 역할을 중심으로’를 발표한다. 토론자로는 해인사 승가대학장 무애 스님, 조계종 교육아사리 법상 스님이 참여한다.

세미나에 대해 교육원은 “한국 불교학의 괄목할 만한 연구 성과들을 정리하고 앞으로 어떤 방향성을 잡아 나갈 지를 논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