흩어진다는 것
흩어진다는 것
  • 박재완
  • 승인 2017.11.13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밖은 지금 흩어지고 있는 중이다. 낙엽을 날리며 나무들이 흩어지고, 나무를 줄여서 숲이 흩어지고, 무거운 구름을 뿌리며 하늘이 흩어지고, 차가운 바람을 던지며 단단하던 새벽이 흩어지고 있다. 우리는 언제쯤 저 가을처럼 흩어질 수 있을까. 그림자 한 쪽이라도 털어내고 흩어질 수 있을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