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현대불교
상단여백
HOME 종합 전체
‘명상마스터’ 밍규르 린포체 11월 방한마음챙김·자비수행·지혜 주제로 집중 워크숍

미국 신경과학자들의 뇌파 측정 결과 세계에서 제일 행복한 사람으로 알려진 티베트 승려 욘게이 밍규르 린포체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방한한다.

텔가코리아(Tergarkorea)는 11월 4~5일과 6~7일 서울 전국비구니회관 법룡사에서 밍규르 린포체를 초청, 즐거운 명상에 대한 수행 집중워크숍을 실시한다.

워크숍은 1단계 마음챙김, 2단계 자비수행, 3단계 지혜로 구성되며, 매일 낮 12시부터 오후 6시까지 4일간 이어진다. 지난해 밍규르 린포체는 4년 6개월간의 방랑수행을 마치고 방한해 서울과 부산, 울산에서 1200명의 대중에게 행복을 찾는 방법을 강의한 바 있다.

욘게이 밍규르 린포체는 1975년 네팔서 태어났다. 3살 때 티베트 고승인 욘게이 밍규르 도르제의 7대 환생이자 20세기 영적 지도자 카브제 캉규르 린포체의 동시 환생으로 인정받았다. 그는 어린 시절 명상을 통해 공황장애를 극복했다고 알려졌다.

2000년 미국 위스콘신대학 와이즈먼 뇌신경연구소가 실시한 ‘명상이 뇌에 미치는 영향 연구’에 참여, 명상의 효과를 증명하면서 과학자들로부터 ‘지구에서 가장 행복한 사람’이라는 별칭을 얻은 바 있다.

참가신청은 텔가코리아 네이버 카페(cafe.naver,com/tergarkorea) 또는 페이스북 페이지(www.facebook.com/TergarKorea)에서 하면 된다. (02)3413-5201

윤호섭 기자  sonic027@naver.com

<저작권자 © 현대불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호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나그네 2017-10-23 10:36:27

    "린포체 환생"
    그것은 윤회의 다른 표현이다.
    윤회는 중생만이 가능하다.

    뿟다,
    깨친자는 윤회하지 않는다.
    그이유는 중생생성의 에너지가 소멸된
    무여 열반(空)의 실체로 돌아 갔기 때문이다.

    린포체.
    그를 특별 인으로 여길 이유가 없다.
    그는 윤회하여 전생의 그가하던 직업으로 돌아 온것뿐이다.

    중생으로의 윤회를 위한 도우미역의 대상은
    죽은자의 권속이나 친지를 이용한다.
    그리고 윤회하면 전생의 닮음,성격이나 직업에 익숙하다.
    중생은 그렇게 환생한다
    승려,
    그것또한 깨닫지 못했다면 직 業으로 남아 그직에 익숙하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