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현대불교
상단여백
HOME 문화 학술ㆍ문화재
BTN, ‘사명대사 호국활동 조명’ 학술세미나9월 22일 오후 1시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서

BTN불교TV(대표이사 구본일, 이하 BTN)는 ‘사명대사의 호국활동과 현대적 계승’ 주제 학술세미나를 9월 22일 오후 1시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국제회의장에서 개최한다.

BTN은 올해 3월 조계종과 호국의승 선양사업 업무협약을 맺고 사명대사 다큐제작을 추진키로 했다. 이번 세미나는 그에 앞서 학술적으로 사명대사를 재조명하고자 마련됐다.

행사는 개회식에 이어 기조강연, 주제발표 등으로 진행된다.

기조강연은 조영록 동국대 명예교수가 ‘사명대사의 역사적 위상’을 주제로 맡았으며, 그 외 주제강연은 △사명 유정의 사문상과 의승활동(한상길 동국대 교수) △사명대사의 대일 외교활동 업적과 의의(김정호 인하대 교수) △<표충사제영>의 자료적 성격과 의의(이대형 동국대 교수) △<남붕서첩>의 자료적 성격와 의의(김상영 중앙승가대 교수) △사명대사 관련 문화콘텐츠의 활용방안 연구(이재수 동국대 교수) 등으로 마련됐다.

구본일 BTN 대표이사는 “지난 22년간 방송포교 노하우를 통해 전 국민에게 우리의 위대한 의승군들과 사명대사의 호국정신, 민중구제 대자비의 정신을 널리 알리고자 한다”면서 “그 첫 번째 소임으로 이번 세미나를 개최, 사명대사에 대해 그동안 알려지지 않은 국내 연구자들의 학술적 성과로 사명대사를 재조명하게 됐다. 호국의승 선양사업에 각계가층의 관심과 지원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박아름 기자  pak502482@hyunbul.com

<저작권자 © 현대불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아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